close

CL, 데뷔 후 첫 애니메이션 더빙 연기..'아기상어' 샤키L 목소리 출연

[OSEN=이승훈 기자] CL(씨엘)이 데뷔 후 처음 애니메이션 더빙연기에 나선다.

씨엘이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더핑크퐁컴퍼니의 애니메이션 ‘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에서 더빙 연기를 선보이게 됐다. 

‘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은 ‘베이비샤크 빅 쇼’라는 제목 아래 미국 방영 첫날 시청률 1위에 오른 데 이어, 영국, 이탈리아, 호주 등 전 세계 인기리에 방영됐다.

지난달 30일부터 EBS 1TV에 방영되고 있는 ‘아기상어 올리와 윌리엄’의 신규 에피소드 ‘나만의 해초 댄스(The Seaweed Sway)’ 편에 출연하게 된 씨엘은 극 중 슈퍼스타 캐릭터 ‘샤키L’의 목소리를 연기할 예정이다. 

‘샤키L’은 지난 4월 미국 방영분에서 힙합 뮤지션 ‘카디비(Cardi B)’가 연기한 ‘샤키비’ 캐릭터의 한국 버전으로, 더핑크퐁컴퍼니는 씨엘의 솔직한 매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를 적극 고려, 국내 방영 기획 단계부터 섭외를 결정했다.

‘나만의 해초 댄스’ 에피소드는 극 중 아기상어 ‘올리’와 단짝 친구 ‘윌리엄’이 샤키L의 무대에 함께 서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댄스 모험기를 담았다. 올리와 윌리엄은 샤키L의 해초 댄스를 똑같이 출 수 없어 좌절하지만, 샤키L이 자신만의 독창적인 움직임이 최고의 댄스라는 것을 일깨워주고 성공적인 공연을 펼치게 된다는 내용이다. 

씨엘이 더빙 연기에 참여한 ‘나만의 해초 댄스’편은 오는 7월 4일 오후 5시 30분 EBS 1TV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지난 4월 세계적인 음악 페스티벌인 미국 코첼라 밸리 뮤직 & 아츠(이하 코첼라)에서 2NE1의 깜짝 재결합 무대를 이끌어 낸 CL은 6월 30일 프랑스 MAIN SQUARE FESTIVAL, 7월 8일 독일 WIRELESS FESTIVAL, 7월 9일 포르투갈 RFM SOMNII, 8월20일과 21일 일본 오사카와 도쿄에서 개최하는 ‘SUMMER SONIC’에 참여하며 열정적인 무대를 이어간다.

/seunghun@osen.co.kr

[사진] 더핑크퐁컴퍼니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