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빌리, 7월 중순 컴백 확정..윤종신 新 프로젝트 첫 주자 [공식]

[OSEN=지민경 기자] 대형 신인 빌리(Billlie)가 윤종신 프로듀서의 신규 프로젝트 첫 주자로 7월 컴백한다.

23일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빌리(시윤‧수현‧츠키‧션‧하람‧문수아‧하루나)가 오는 7월 중순 윤종신 대표 프로듀서의 신규 음악 프로젝트를 통해 신곡을 발매하고 새로운 활동을 시작한다. 빌리 멤버들은 현재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쳤고, 막바지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프로젝트는 윤종신이 직접 프로듀싱에 참여해 대중적이면서 독특한 빌리만의 면모를 새로운 시각으로 부각시켜 선보일 예정이다”라며 “독창적이고 유니크한 빌리의 세계관이 윤종신과의 콜라보를 통해 어떤 식으로 새롭게 표현될지 관심 있게 지켜봐 달라”라고 전해 국내외 팬들의 기대감을 자아냈다.

빌리는 오는 7월 공개될 윤종신의 새로운 프로젝트에 첫 주자로 합류하며, 지난 2월 선보인 두 번째 미니앨범 'the collective soul and unconscious: chapter one (더 컬렉티브 소울 앤 언컨시어스: 챕터 원)' 타이틀곡 'GingaMingaYo (긴가민가요) (the strange world)' 활동 이후 5개월 만에 컴백한다.

'GingaMingaYo (the strange world)' 활동을 통해 빌리는 K-POP 씬에서 유일무이한 개념의 멀티 세계관 컨셉을 선보이며 대세 신인으로 견고히 입지를 다졌다. 이와 함께 음반 판매량, 글로벌 차트 진입, 유튜브 조회수 등 다양한 지표에서 '커리어 하이'를 기록했고, 발매 후 5개월이 지난 현재까지 음반 누적 판매량 10만 장을 돌파하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메인 댄서 츠키의 매력적인 표정 연기와 춤선이 돋보이는 음악 방송 직캠은 단일 영상 조회수로만 약 1000만 뷰에 육박하는 수치를 보여줌과 동시에 공식 뮤직비디오 또한 2700만 뷰를 기록, 거침없는 상승세로 ‘대형 신인’ 타이틀을 입증했다.

'GingaMingaYo (the strange world)' 공식 활동을 성료한 이후에도 빌리 멤버들은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펼치고 있다. JTBC '아는 형님', 채널S '다시 갈 지도',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등 각종 예능 프로그램은 물론, 프로야구 시구•시타, 지방선거 투•개표 생방송, '세계 태권도 그랑프리 챌린지' 개막식 등 다양한 무대에서도 만능 매력을 발산하며 대세 행보를 이어가는 중이다.

미스틱스토리의 대표 프로듀서 윤종신은 '월간 윤종신', '리슨(LISTEN)' 등의 음악 프로젝트를 통해 꾸준히 새로운 음악적 시도를 선보이며 전 세대 리스너들의 취향을 저격하고 있다. 새로운 프로젝트를 론칭하면서 첫 주자로 미스틱스토리의 첫 K-POP 프로젝트 빌리를 낙점한 윤종신이 어떤 곡으로 올여름 가요계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지 주목된다.

한편, 빌리가 참여한 윤종신의 신규 음악 프로젝트는 오는 7월 중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되며, 그 전까지 순차적으로 다양한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mk3244@osen.co.kr

[사진] 미스틱스토리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