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알렉사, 11월 11일 컴백 확정…美 'ASC' 우승 후 10개월만[공식]

[OSEN=선미경 기자] 가수 알렉사(AleXa, 김세리)가 오는 11월 국내 가요계에 컴백한다.

소속사 지비레이블은 20일 "알렉사가 오는 11월 11일 새 앨범을 발매한다"라고 밝혔다. 이번 컴백은 알렉사가 지난 1월 발매한 싱글 앨범 'TATTO(타투)' 이후 10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이자, 지난 5월 미국 NBC 대규모 경연 프로그램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American Song Contest)'에서 우승한 이후 첫 앨범이다. 

앞서 알렉사는 마이클 볼튼 등 유명 팝스타들이 총출동한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에서 압도적인 시청자 득표로 최종 우승을 차지, 'K팝 아티스트 최초'로 미국 대규모 경연 프로그램의 주인공이 됐다. K팝의 업적이라 할 만큼 센세이션한 성과를 일군 직후 발매하는 신보인 만큼 이번 컴백에 어느 때보다 국내외 팬들의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이번 알렉사의 새 앨범 발매 소식은 미국 빌보드의 단독 보도를 통해 가장 먼저 공개됐다. K팝 아티스트의 컴백을 빌보드에서 선보도한 것은 이례적인 일로 미국 내 달라진 알렉사의 위상을 실감하게 했다.

알렉사는 지난 2019년 'Bomb(밤)'로 데뷔한 후 당당한 매력이 돋보이는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노래 실력으로 '글로벌 괴물 신인'이라는 애칭을 얻었다. 역동적인 무대를 완성하며 국내외로 입지를 넓혀온 알렉사는 세계적인 경연 프로그램인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자신의 진가를 입증했다. 

이후 한국과 미국 활동을 오가며 보다 다양한 경험을 쌓으며 스펙트럼을 확장한 알렉사는 이번 신보를 통해 '무대 위의 작은 거인'이라는 타이틀을 더욱 견고하게 입증할 예정이다. 

알렉사는 미국 8개 도시에서 데뷔 후 첫 번째 월드투어를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23일 시카고, 25일 오클라호마, 27일 휴스턴, 28일 샌프란시스코, 30일 로스앤젤레스에서 공연을 앞두고 있다. 알렉사는 미주 투어 후 귀국, 본격적으로 국내 컴백 활동에 돌입할 계획이다. /seon@osen.co.kr

[사진]지비레이블 제공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