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봉겸 2골' 강원, 성남 4-1 대파...창단 첫 패배 설욕

[OSEN=강릉, 황민국 기자] 강원 FC가 성남 일화에 지난 3월 창단 첫 패배(0-2)의 아픔을 되갚아줬다.

강원이 21일 저녁 8시 강릉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성남과 2009 K리그 12라운드에서 김봉겸과 김영후 그리고 오원종의 연속골에 힘입어 4-1의 대승을 거뒀다.

이에 따라 강원은 정규리그 4승째(4무 3패)를 챙겨 5위까지 순위가 급상승했다. 또한 홈경기 무승의 사슬에서 탈출함과 동시에 홈경기 무패 행진(2승 4무)은 6경기로 이어가는 기쁨을 누렸다.


반면 성남은 이날 패배로 원정 3연패를 기록하면서 상위권 도약을 다음 기회로 미루게 됐다.

이날 공격에서 기선을 제압한 쪽은 성남이었다. 측면에서 감각적인 공세를 펼친 성남은 강원의 수비를 시종일관 괴롭히면서 연승 행진을 이어가겠다는 각오를 보였다.

그러나 먼저 득점을 뽑아낸 쪽은 오히려 강원이었다. 윤준하와 김영후를 정점으로 역습에 주력하던 강원은 전반 43분 이창훈이 올린 코너킥이 만들어낸 혼전 상황에서 김봉남이 오른발로 밀어 넣으면서 선제골을 기록했다.

후반 들어 성남은 어경준 대신 라돈치치를 투입해 반전을 노렸다.

하지만 득점은 또 한 번 강원에서 터졌다. 강원은 후반 2분 윤준하의 감각적인 패스를 받은 김영후가 그림 같은 오른발 슈팅으로 추가골을 기록했다.

성남도 후반 13분 라돈치치의 헤딩 패스를 잡아 조동건이 만회골로 터트렸지만 2분 만에 다시 오원종의 크로스를 헤딩으로 방향만 바꾼 김봉겸에게 추가골을 내주면서 고전을 면치 못했다.

당황한 성남은 김성환과 문대성을 잇달아 출전시켜 반전을 노렸다.

하지만 강원의 수비벽을 뚫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측면에서 공격을 풀어가려던 성남은 되레 김영후를 앞세운 강원의 호된 역습에 고비를 맞기에 일쑤였다.

결국 강원이 후반 37분 김영후의 도움을 받은 오원종이 승부에 쇄기를 박는 추가골을 기록하면서 경기는 강원의 4-1 대승으로 마감됐다.

■ 21일 전적

▲인천

강원 FC 4 (1-0 3-1) 1 성남 일화

△득점 = 전 43 김봉겸(강원) 후 2 김영후(강원) 후 13 조동건(성남) 후 15 김봉겸(강원) 후 37 오원종(강원)

stylelomo@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하지원 “‘액션여전사’ 아닌 ‘엄마’ 하지원 궁금했죠” 배우 하지원이 색다른 도전을 시도했다. 전작인 영화 ‘조선미녀삼총사’를 비롯해...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조니 뎁이 일본에서 예정됐던 기자회견을 갑작스레 취소한 것에...

  • [Oh!llywood]...

    유명 배우 베네딕트 컴버배치가 인종 차별 발언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급히...

  • 크리스, "롹스타로...

    엑소를 떠나 가수 겸 배우로 활동중인 크리스(우이판)가 근황 사진을...

  • [박승현의...

    23일(이하 한국시간) 애리조나 글렌데일 LA 다저스 스포츠 콤플렉스. LG...

  • [천일평의 야구장...

    김성근(73) 감독은 지난 해 10월 25일 한화 이글스 사령탑으로 계약금...

  • [홍윤표의 휘뚜루...

    ‘새는 알에서 나오려고 투쟁한다. 알은 세계이다. 태어나려는 자는 하나의...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사자후]...

    팬들을 위한 올스타전에서 팬들이 납득하지 못하는 선수가...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피구, FIFA 회장선거 출마... 블래터 대항마로 격돌

전 포르투갈 국가대표 루이스 피구(43)가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직에 도전한다.영국 공영방송 BBC를 비롯한 복수의 외신은 28일(이하 한국시간)...

美 언론 “강정호 발전, PIT 내야 구조조정 요인”

미국 현지 언론에서도 강정호(28,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적응을 팀의 내야 교통정리에 있어 가장 중요한 요인으로 보고 있다.미국 피츠버그 지역 언론인...

'국제시장', 이번주 역대 5위 '광해' 넘을듯

지난 13일 천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 '국제시장'이 이번주 내로 역대 박스오피스 5위에 올라있는 '광해: 왕이 된 남자'를 제칠 것으로...

스포츠 핫스타

‘ML 614G 내공’ LG 한나한 첫 인상은...

LG 트윈스 잭 한나한(35)을 향한 동료들의 관심이 뜨겁다. 지난해까지 메이저리그에서 614경기를 뛴 베테랑의 동작과 장비 하나하나가 이슈가 되고 있다. 아직 실전을 치르지는 않은 상황. 하지만 연습에서 한나한이 보여주는 타격과 수비는 보는 이로 하여금 ‘경외감’이 들 정도라고 한다. LG 구단 관계자는 “한나한에 대한 코칭스태프와 선수들의 반응은 한결 같다....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내 심장을 쏴라', 개봉작...

영화 '내 심장을 쏴라'가 개봉작 1위로 출발을 알렸다.2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내 심장을 쏴라'(감독 문제용, 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