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봉겸 2골' 강원, 성남 4-1 대파...창단 첫 패배 설욕

[OSEN=강릉, 황민국 기자] 강원 FC가 성남 일화에 지난 3월 창단 첫 패배(0-2)의 아픔을 되갚아줬다.

강원이 21일 저녁 8시 강릉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성남과 2009 K리그 12라운드에서 김봉겸과 김영후 그리고 오원종의 연속골에 힘입어 4-1의 대승을 거뒀다.

이에 따라 강원은 정규리그 4승째(4무 3패)를 챙겨 5위까지 순위가 급상승했다. 또한 홈경기 무승의 사슬에서 탈출함과 동시에 홈경기 무패 행진(2승 4무)은 6경기로 이어가는 기쁨을 누렸다.


반면 성남은 이날 패배로 원정 3연패를 기록하면서 상위권 도약을 다음 기회로 미루게 됐다.

이날 공격에서 기선을 제압한 쪽은 성남이었다. 측면에서 감각적인 공세를 펼친 성남은 강원의 수비를 시종일관 괴롭히면서 연승 행진을 이어가겠다는 각오를 보였다.

그러나 먼저 득점을 뽑아낸 쪽은 오히려 강원이었다. 윤준하와 김영후를 정점으로 역습에 주력하던 강원은 전반 43분 이창훈이 올린 코너킥이 만들어낸 혼전 상황에서 김봉남이 오른발로 밀어 넣으면서 선제골을 기록했다.

후반 들어 성남은 어경준 대신 라돈치치를 투입해 반전을 노렸다.

하지만 득점은 또 한 번 강원에서 터졌다. 강원은 후반 2분 윤준하의 감각적인 패스를 받은 김영후가 그림 같은 오른발 슈팅으로 추가골을 기록했다.

성남도 후반 13분 라돈치치의 헤딩 패스를 잡아 조동건이 만회골로 터트렸지만 2분 만에 다시 오원종의 크로스를 헤딩으로 방향만 바꾼 김봉겸에게 추가골을 내주면서 고전을 면치 못했다.

당황한 성남은 김성환과 문대성을 잇달아 출전시켜 반전을 노렸다.

하지만 강원의 수비벽을 뚫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측면에서 공격을 풀어가려던 성남은 되레 김영후를 앞세운 강원의 호된 역습에 고비를 맞기에 일쑤였다.

결국 강원이 후반 37분 김영후의 도움을 받은 오원종이 승부에 쇄기를 박는 추가골을 기록하면서 경기는 강원의 4-1 대승으로 마감됐다.

■ 21일 전적

▲인천

강원 FC 4 (1-0 3-1) 1 성남 일화

△득점 = 전 43 김봉겸(강원) 후 2 김영후(강원) 후 13 조동건(성남) 후 15 김봉겸(강원) 후 37 오원종(강원)

stylelomo@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카트' 염정아 "민낯 걱정? 연기 위해서라면 얼마든지" 뽀글거리는 파마머리에 얼굴에는 기미까지 잔뜩. 게다가 입고 나오는 옷은 마트 유니폼...

  • [서정환의 사자후]...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의 영광과 감동은 벌써 과거지사가 된 것일까. 지난...

  • "유행 넘어...

    이제 여성의 운동은 유행이 아니라 변화의 흐름이다. 일상 속에 스포츠가...

  • [우충원의 유구다언]...

    2015년 K리그 챌린지에 참가하는 서울 이랜드 FC가 적극적인 행보를...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손흥민, 분데스리가 대표하는 '슈퍼스타' 선정

손흥민(22, 레버쿠젠)이 분데스리가를 대표하는 슈퍼스타로 꼽혔다. 분데스리가 공식홈페이지는 지난 15일 ‘경기를 견인하는 슈퍼스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이상화, 월드컵 500m 11연속 우승 좌절...모태범과 나란히 銀(종합)

'빙속 여제' 이상화(25, 서울시청)가 안방에서 노렸던 11회 연속 월드컵 우승 꿈이 좌절됐다.이상화는 21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 국제스케이트장에서...

2015년 신인 걸그룹 쏟아진다..세대교체 이뤄지나?

2014년을 한 달 하고도 열흘 가량 남겨둔 시점, 소문만 무성했던 각 소속사의 대형 걸그룹이 속속 윤곽을 드러내고 있다. 이에 포스트 국민 걸그룹 자리를...

스포츠 핫스타

가르시아 잃은 다저스, 지난 해 톨레슨 악몽 재현?

LA 다저스가 룰  파이브 드래프트로부터 마이너리그 유망주를 보호하기 위해 40인 로스터를 정리하는 과정에서 쿠바 출신 좌완 불펜 투수 오넬키 가르시아를 잃었다. 시카고 화이트삭스는 21일(이하 한국시간) 다저스가 웨이버 공시한 가르시아를 클레임을 통해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다저스는 40인 로스터에 빈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수술전력이 있는 가르시아를 제외하고 웨이버...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이정재 “배우 보아, 가수라는...

배우 이정재가 영화 '빅매치'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가수 겸 배우 보아에 대해 언급했다.이정재는 21일 오전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기자들과 만나 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