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죽기전에 꼭 봐야할 영화 13편...

[OSEN=손남원 기자] '버킷 리스트'란 영화가 있다. 죽기 전에 꼭 하고 싶었던 일들을 찾아 떠나는 두 노인의 이야기다. 잭 니콜슨과 모간 프리먼, 할리우드의 걸출한 흑백 스타가 주연을 맡았고 롭 라이너 연출로 만들어진 수작이다.

서울 명동의 중앙시네마에서 마치 '버킷 리스트'를 연상시키는 영화 축제가 개최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마지막 스크린, 추억을 만나다'란 제목으로 영화팬이라면 꼭 봐야할 주옥같은 명작 13편을 엄선해 상영하는 행사다.

왜 마지막 스크린일까. 단성사 피카디리 국제극장 허리우드 스카라 국도극장 등 올드팬들의 향수를 자극하는 단관시대 명물 한 곳이 스르르 흔적없이 사라질 운명에 처했기 때문이다. 마음을 움직이고 추억으로 남은 수작들이 마지막 스크린을 만난다는 행사 테마가 한 편의 영화를 방불케 한다.


기간은 11~25일까지 보름 남짓. 그래도 미련이 남아서 26~28일에는 인기 작품 앵콜 상영으로 마무리를 한다. 상영시간표와 예약은 홈페이지(http://cafe.naver.com/lastscreen)에서 가능하다.

놓치기 아까운 13편의 영화 목록과 간단한 신문 리뷰 및 전문가 평을 소개한다.(데이지엔터테인먼트 제공)

지옥의 묵시록: 리덕스

* 꼭 봐야 하는 영화. 한 번 본다면 절대로 잊지 못한다 - BBC

* <지옥의 묵시록>은 전쟁에 대한 영화라기보다 우리가 결코 발견하고 싶어하지 않는 진실을 전쟁이 어떻게 들추어내는지를 보여주는 영화다. - 퓰리처상 수상 평론가 로저 에버트

멀홀랜드 드라이브

* 멀홀랜드 드라이브에서 길을 잃은 당신은 스스로에 대해 많은 것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멀홀랜드 드라이브는 당신에게서 떠나지 않은 꿈처럼 당신을 움켜진다. – 롤링스톤

* 멀홀랜드 드라이브는 당신의 감정을 만질 것이다, 마치 음악처럼. 꿈 속에서 그런 것처럼, 각각의 장면들이 서로 잘 연주된다. - 시카고 썬타임즈

(2000년대에 발표된 전 세계 영화들 중 최고의 영화 1위 선정 - 카이에 뒤 시네마, 필름코멘트)

비포 나잇 폴스

* 시나리오가 마치 캔버스 위에 뿌려진 듯한 느낌이다. – 뉴욕타임즈

* 바르뎀은 올 해 최고의 연기로 뽑힌 숨막히는 연기를 보여주며 스크린에서 폭발한다. 그가 이 작품을 만들어 냈다. - 롤링스톤

피아니스트

* 숨을 멎게 만드는 고결함과 잊을 수 없는 힘을 지닌 위대한 영화 - 뉴욕 옵저버

* 감독 ‘로만 폴란스키’는 바로 이 영화를 위해 태어났을지도 모른다.” - 시카고 트리뷴

* <피아니스트>를 찍으며 감독 ‘로만 폴란스키’는 다시 태어난 것 같다. - 뉴스위크의 데이빗 앤슨

* 이 영화는 시대의 증언이다 - 시카고 썬 타임즈 ‘로저 에버트’

어댑테이션

* 이 영화는 마술이다! – 롤링스톤

* 할리우드의 영화들은 이 유쾌한 영화보다 더 독창적이고, 도전적이고, 특별하게 만들어 지지 못할 것이다 - BBC

이터널 선샤인

* 어둠 속에 빛이 스며들게 한다. – 뉴욕타임즈

* 모든 영화가 이터널 선샤인 같다면, 영화를 보러 가는 것은 영원한 놀라운 경험일 것이다. – USA 투데이

나는 영국왕을 섬겼다

* 유머를 비극적으로, 절망을 희망으로 바꾸는 감독의 재주 -영화평론가 김지미

* 영화를 보는 동안 당신은 매 순간 순간 마다의 아름다움에 휩쓸려갈 것이다. 배우들의 연기를 아름답게 섬기고 있다. – 시카고 썬 타임즈

라벤더의 연인들

* 스미스와 덴치를 함께 보는 것은 즐겁고, 그들의 연기는 너무 자연스러워 마치 살아있어 숨을 쉬는 듯 하다. – 시카고 썬 타임즈

* 노익장의 사랑도 연기도 오래된 와인처럼 풍미가 넘쳐난다 – 씨네21 유지나

렛미인

* 공포영화가 동화와 만나고, 성장영화가 시(詩)와 조우하도록 한 것은 피와 눈물의 연금술이었습니다. - 씨네21 이동진

* 단연 올해 가장 독창적이고 잘 만들어진 영화임에 틀림없다. – 뉴욕타임즈

추적

* 관록과 패기의 연기 대결, 엎치락뒤치락하는 반전, 보는 것만으로도 숨차다! – 한겨레

* 스타일리쉬하고 위트있는 대사들은 거친 액션보다도 깊은 전율을 남긴다. – 뉴욕 타임즈

더폴

* 극장에서 안 보면 땅을 치고 후회한다. - 씨네21 김종철

* 캔버스를 욕망하는 스크린. 붓을 동경하는 카메라 - 씨네21 이동진

보이 A

* 용서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영화 – 시카고 썬 타임즈

* 보이 A는 우리에게 용서, 정의, 그리고 인간의 본성에 대한 무게를 재라고 말한다 – 뉴욕타임즈

mcgwir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송혜교가 털어놓은 논란 심경, 강동원, 그리고 연기 배우 송혜교가 최근 탈세 논란과 관련된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이며 좋은 작품에...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레알, 소시에다드에 2-0서 2-4 역전패

레알 마드리드가 먼저 2골을 넣어 놓고 지키지 못해 역전패를 당했다.카를로 안첼로티 감독이 지휘하는 레알 마드리드는 1일(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완벽 복귀' 류현진 14승 달성 ...다저스, SD 7-1 제압

17일 만에 마운드에 돌아온 LA 다저스 류현진이 팀을 3연패 위기에서 구했다. 류현진은 1일(이하 한국시간)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 펫코 파크에서 열린...

'명량', 1700만 돌파 목전..'또 하나의 진기록'

영화 '명량'(김한민 감독)이 1700만 관객을 돌파한다.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명량'은 지난 8월 31일 전국 12만...

스포츠 핫스타

SD 지역 언론, “류현진, a...

“류현진, 샌디에이고 킬러가 됐다.”류현진(27, LA 다저스)이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킬러로 자리매김했다.류현진은 1일(한국시간)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14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4피안타 7탈삼진 무사사구 1실점으로 시즌 14승(6패)째를 수확했다. 이날 승리로 류현진은 샌디에이고를 상대로 통산 5경기...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인투더스톰’, 외화의...

영화 ‘인투 더 스톰’이 ‘해적: 바다로 간 산적’과 ‘명량’에 흔들리지 않고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3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