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아이디어 게임+개성있는 캐릭터로 재미↑↑

[OSEN=봉준영 기자] 유재석이 이끄는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 1부-런닝맨’이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게임들과 멤버들의 개성있는 캐릭터로 재미를 더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런닝맨’ 2회에서는 첫회보다 더욱 과감하고 치열한 게임으로 흥미를 더했다. 이날 ‘런닝맨’ 멤버들은 수원월드컵 경기장을 찾았고, ‘엉성 천희’ 이천희와 카라의 구하라, 배우 송지효 등이 게스트로 특별 출연했다.

50만원의 상금이 걸린 게임에서 승리하거나 숨겨놓은 상금을 많이 차지하는 팀이 승리하는 방식으로 유재석, 하하, 개리, 이광수, 송지효가 어웨이팀으로 지석진, 김종국, 송중기, 이천희, 구하라가 홈팀으로 나뉘어 게임을 진행했다.


첫 게임은 수원 월드컵 경기장안에 숨겨진 황금돼지 4개를 찾는 것. 구하라는 특유의 감으로 3개의 황금돼지를 획득했고 몰아주기 가위바위보까지 이겨 홈팀의 완승으로 끝났다.

50만원이 걸린 스피드게임은 의외로 쉬운 듯 했지만, 응원단의 힘찬 응원을 뚫고 문제를 맞춰야 해 양팀의 고전이 이어졌다. 지난 1회에서 화제가 된 포토존 게임 역시 큰 웃음을 줬다. 치열한 접전 속에서도 편안한 표정과 포즈를 유지한 리쌍의 게리는 최고의 포토제닉이었다.

게임은 더욱 치열해졌다. 소중한 사람이 있는 곳(VIP룸)에 숨겨둔 수영복을 찾아 먼저 수영장에 도착한 팀이 황금돼지 찾기에 나섰고, 멤버 전원이 다이빙대에서 뛴 높이를 합산한 높이 합산 다이빙 게임이 이어졌다.

이처럼 이날 방송된 ‘런닝맨’에서는 각종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게임들이 이어졌고, 멤버들 역시 각자의 역할을 충실이 했다. 엉성한 광수는 게스트로 출연한 이천희와 묘한 라이벌 구도를 선사했고, 개리 역시 지석진과 포토존게임에서 포토제닉을 두고 경합을 벌였다. 유일한 여자 멤버인 구하라와 송지효 역시 제 몫을 해냈다.

첫회보다 더욱 안정적이고, 알찬 구성으로 SBS의 새로운 대표 예능 탄생을 예고했다.

bongjy@osen.co.kr

<사진> ‘런닝맨’ 방송캡처(SBS)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입력

    With Star

    강소라 "이종석 애교, 받아들이기 힘들었어요" 배우 강소라를 만났다. 그리고 이상형이 바뀌었다. '강소라가 남자였다면 꼭 만나고...

    • 제니퍼 애니스톤,...

      할리우드 스타 제니퍼 애니스톤이 자동차 사고를 겪었다. 미국 연예매체...

    • 디카프리오, 늘어진...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충격적인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 조지나 헤이그,...

      할리우드 스타 조지나 헤이그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디즈니 ‘겨울왕국’의...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이용수 축구협 기술위원장 선임

    2002년 한일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 이용수 현 미래전략기획단장이 다시 기술위원장직을 맡게 됐다. 대한축구협회(회장 정몽규)는 24일 신임 기술위원장에...

    '위암투병' 故 유채영, 기독교식 3일장..발인 26일

    위암 투병 중 세상을 떠난 가수 유채영의 장례가 기독교식 3일장으로 진행된다. 유채영의 소속사 150엔터테인먼트는 24일 이같이 밝히며 "고...

    김동주, 두산 잔류 결정

    자신의 거취를 놓고 고민에 빠졌던 김동주(38)가 심사숙고 끝에 두산 베어스에 남기로 결정했다.두산은 24일 김동주가 지난 23일 저녁 두산의 김승호...

    스포츠 핫스타

    ‘두 번째 DL행’ 윤석민, 볼티모어의 의중은?

    윤석민(28, 볼티모어)이 갑작스레 두 번째 부상자 명단(DL)에 올랐다.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 몇몇 검진이 끝난 뒤 다시 마운드에 오를 전망이다.볼티모어 산하 트리플A팀인 노포크 타이즈에서 구위를 끌어올리고 있는 윤석민은 24일(이하 한국시간) DL에 올랐다. 이번에는 오른쪽 팔꿈치의 문제다. 윤석민은 6월 말 오른쪽 어깨에 통증을 느껴 27일 정도...

    OSEN FOCUS
    극장은 지금!

    '혹성탈출', 土 하루 44만...

    영화 '혹성탈출:반격의 서막(이하 '혹성탈출')'이 토요일 하루 동안 44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3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두게 됐다.2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