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아이디어 게임+개성있는 캐릭터로 재미↑↑

[OSEN=봉준영 기자] 유재석이 이끄는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 1부-런닝맨’이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게임들과 멤버들의 개성있는 캐릭터로 재미를 더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런닝맨’ 2회에서는 첫회보다 더욱 과감하고 치열한 게임으로 흥미를 더했다. 이날 ‘런닝맨’ 멤버들은 수원월드컵 경기장을 찾았고, ‘엉성 천희’ 이천희와 카라의 구하라, 배우 송지효 등이 게스트로 특별 출연했다.

50만원의 상금이 걸린 게임에서 승리하거나 숨겨놓은 상금을 많이 차지하는 팀이 승리하는 방식으로 유재석, 하하, 개리, 이광수, 송지효가 어웨이팀으로 지석진, 김종국, 송중기, 이천희, 구하라가 홈팀으로 나뉘어 게임을 진행했다.


첫 게임은 수원 월드컵 경기장안에 숨겨진 황금돼지 4개를 찾는 것. 구하라는 특유의 감으로 3개의 황금돼지를 획득했고 몰아주기 가위바위보까지 이겨 홈팀의 완승으로 끝났다.

50만원이 걸린 스피드게임은 의외로 쉬운 듯 했지만, 응원단의 힘찬 응원을 뚫고 문제를 맞춰야 해 양팀의 고전이 이어졌다. 지난 1회에서 화제가 된 포토존 게임 역시 큰 웃음을 줬다. 치열한 접전 속에서도 편안한 표정과 포즈를 유지한 리쌍의 게리는 최고의 포토제닉이었다.

게임은 더욱 치열해졌다. 소중한 사람이 있는 곳(VIP룸)에 숨겨둔 수영복을 찾아 먼저 수영장에 도착한 팀이 황금돼지 찾기에 나섰고, 멤버 전원이 다이빙대에서 뛴 높이를 합산한 높이 합산 다이빙 게임이 이어졌다.

이처럼 이날 방송된 ‘런닝맨’에서는 각종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게임들이 이어졌고, 멤버들 역시 각자의 역할을 충실이 했다. 엉성한 광수는 게스트로 출연한 이천희와 묘한 라이벌 구도를 선사했고, 개리 역시 지석진과 포토존게임에서 포토제닉을 두고 경합을 벌였다. 유일한 여자 멤버인 구하라와 송지효 역시 제 몫을 해냈다.

첫회보다 더욱 안정적이고, 알찬 구성으로 SBS의 새로운 대표 예능 탄생을 예고했다.

bongjy@osen.co.kr

<사진> ‘런닝맨’ 방송캡처(SBS)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군도' 홍일점 윤지혜, "신인? 새롭게 태어난 기분" 요즘 가장 부러운 여배우로 꼽히는 이가 있다. 배우 윤지혜다. 영화 '군도:민란의...

  • [천일평의 야구장...

    이상한 한국형 비디오 판독 규정 때문에 심판의 오심이 그대로 인정되는 사태가...

  • '30초룰 무용론?'...

    비디오 판독으로 판정을 번복하는 심판 합의판정제가 후반기 시작과 함께...

  • [박승현의 ML통신]...

    23일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구자철-박주호 활약' 마인츠, UEL 3차 예선 1차전 1-0 승리

구자철(25)과 박주호(27)가 활약한 마인츠가 유로파리그를 향해 발걸음을 재촉했다.마인츠는 1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독일 마인츠 코파스 아레나에서 열린...

이영은 "9월 27일 결혼, 예비 신랑은 자상한 사람"

배우 이영은이 오는 9월 27일 웨딩마치를 올리고 제 2의 인생을 시작한다.이영은은 지난 해부터 두 살 연상의 회사원과 교제를 해 오다 양가의 허락을 받고...

NYY-BOS, 21세기 첫 트레이드

앙숙 관계인 뉴욕 양키스와 보스턴 레드삭스가 21세기 들어 첫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스티븐 드류(31)가 양키스로 간다.ESPN은 1일(이하 한국시간)...

스포츠 핫스타

제라드, 리버풀과 재계약? 아니면 람파드처럼?

잉글랜드 축구대표팀에서 은퇴를 선언한 스티븐 제라드(34)가 소속팀 리버풀과의 재계약 문제에 대해 언급, 관심을 모았다. 31일(한국시간) 영국 '미러'에 따르면 제라드는 첼시에서 활약하다가 미국 메이저리그사커(MLS) 뉴욕시티FC로 이적한 프랭크 람파드(36)의 사례를 따를 수도 있다는 점을 애써 부정하지 않았다. 제라드는 프랑크의 예를 들며 "언젠가 내게도 일어날...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두근두근 내인생', 송혜교 표...

배우 송혜교가 처음으로 엄마 연기에 도전한다. 송혜교 표 모성애는 과연 어떤 모습일까.송혜교는 열일곱의 나이에 자식을 낳은 어린 부모와 열일곱을 앞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