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미쓰에이, 소녀시대 4주 연속 1위 기록 따라잡아




[OSEN=이정아 기자]하반기 최고의 유망주로 주목받고 있는 미쓰에이(Miss A)가 데뷔 직후부터 정상의 자리를 놓치지 않으며 4주 연속 1위를 차지했던 소녀시대 ‘oh’의 기록에 도전하고 있다.

소리바다가 발표한 7월 마지막 주(7월 25일~7월 31일) 주간차트에서는 미쓰에이의 ‘배드걸 굿걸(Bad Girl Good Girl)’이 4주 연속 1위에 올랐다. 뛰어난 가창력과 파워풀한 안무로 준비된 신인이라는 칭호를 받고 있는 미쓰에이는 7월 1일 공식 데뷔 이래 한 달 동안 단 한번도 정상의 자리를 뺏기지 않은 셈이다.

소리바다 관계자는 “소녀시대 ‘oh’가 소리바다 주간차트에서 세웠던 4주 연속 1위의 기록을 데뷔 한달 차 신예 미쓰에이가 달성한 것은 상당히 이례적인 일이다. 특히 8월은 샤이니, 보아, 세븐, DJ.DOC 등 대형 가수들의 컴백이 이어지고 있어 초특급 신예 미쓰에이의 돌풍이 계속될 수 있을 지 귀추가 주목된다”고 말했다.

거친 남자로 돌아온 샤이니의 ‘Lucifer(루시퍼)’는 여심을 자극하며 2위에 올라 미쓰에이의 뒤를 바짝 쫓고 있으며 3년 8개월 만에 국내 무대로 돌아온 세븐의 ‘Better Together(베터 투게더)’도 8위를 차지하며 선전하고 있다.

올해 데뷔 10주년을 맞아 6집을 발표한 보아의 ‘Game(게임)’은 17위에 새롭게 진입했다. 보아의 섹시하고 깜찍한 목소리가 매력적인 ‘게임’은 해외 활동으로 한층 성숙하고 강력해진 보아의 음악 색깔을 맛볼 수 있는 곡이다.

6년 만에 돌아온 가요계 악동 DJ.DOC 움직임도 무섭다. 7집 타이틀곡 ‘나 이런 사람이야’는 제목 그대로 DJ.DOC의 진가를 보여주며 발표되자마자 실시간 차트 1위, 주간 차트 22위를 기록하며 무서운 상승세를 달리고 있다. 타이틀 곡 외에도 ‘부치지 못한 편지’ ‘투게더’ ‘오늘 밤’ 등 앨범 전 곡이 고른 사랑을 받으며 DJ.DOC의 인기 고공 행진을 예고하고 있다.

서로 피처링을 해주며 ‘상부상조’한 듀엣 곡들의 인기도 눈에 띄는 한 주였다. 3위는 먼데이키즈와 V.O.S가 함께 부른 ‘미치겠다’가 차지했다. 미디움 템포 발라드곡인 ‘미치겠다’는 사랑하는 사람을 향한 애절한 마음을 먼데이키즈와 V.O.S의 감미롭고 환상적인 화음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MC몽의 애절한 랩핑에 멜로우의 감미로운 목소리 조화가 어우러진 ‘죽을만큼 아파서’가 6위, 비스트의 용준형이 피처링해 더욱 화제를 모은 지나의 ‘꺼져 줄게 잘 살아’가 10위에 안착하며 상위권 진입에 성공했다.

이 밖에 4위는 KBS 드라마 ‘제빵왕 김탁구’ OST로 사랑을 받고 있는 이승철의 ‘그 사람’이 랭크 됐으며 신나는 다이나믹을 선사하며 중독성 짙은 후크 패턴의 댄스 곡으로 컴백한 채연의 ‘봐봐봐’가 전주 대비 122계단 상승해 8위에 안착했다.
 
happy@osen.co.kr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