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게임+추격전 업그레이드…재미찾았다!

[OSEN=봉준영 기자]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 1부-런닝맨’(이하 런닝맨)이 기존의 게임에 추격전을 가미하면서 조금씩 재미를 찾아갔다.

22일 오후 방송된 ‘런닝맨’에서는 블루팀과 레드팀으로 나뉘어 세종문화회관을 탈출하기 위한 숨막히는 대결을 펼쳤다. 이날 게스트로는 ‘런닝걸’로 자리매김한 송지효를 비롯 ‘예능돌’ 조권(2AM), 정용화(씨엔블루), 함은정(티아라) 등이 함께 했다.

이날 방송된 ‘런닝맨’에서는 기존에 게임을 통해 런닝볼을 많이 획득한 팀이 승리해 탈출하는 방식은 동일했지만, 쫓는 팀과 도망가는 팀으로 나눠 숨바꼭질 레이스를 펼쳤다.


유재석과 송지효, 지석진, 조권, 정용화는 도망가는 팀으로 1시간 내에 세종문화회관에 숨겨져 있는 해치 5개를 찾으면 성공. 반면 김종국, 하하, 개리, 송중기, 함은정으로 구성된 레드팀은 이들의 이름표를 떼면 승리하게 되는 방식이었다. 특히 쫓는 팀의 발에는 방울이 달려 있어 더욱 긴장감을 더했다.

침착하게 한 개씩 해치를 찾아나가는 정용화, 조권, 송지효와는 달리 유재석과 지석진은 게임이 시작하자마자 잡히고 말았다. 김종국에게 잡혀 게임에 더 이상 동참할 수 없게 된 유재석은 무전기를 통해 팀원들에게 상황을 보고하면서 모든 정보를 상대팀에게 알려주는 실수를 저질렀다.

스스로 자책하던 유재석은 ‘유르스 윌리스’라고 칭하며, 오히려 상대팀을 도와줬다. 뿐만 아니라 할 일이 없던 유재석과 지석진은 카메라를 들고 직접 촬영을 하고, 커피를 마시는 등 여유로운 모습을 보이면서 큰 웃음을 줬다.

잡히지 않은 조권, 송지효, 정용화 역시 긴장하기는 마찬가지. 시도때도 없이 들려오는 상대팀의 방울소리에 잔뜩 겁을 먹었지만, 결국 5개의 해치를 모두 찾아내 천금 같은 런닝볼을 획득했다.

이날 처음으로 도입된 숨바꼭질 레이스는 그동안 게임에만 집중했던 ‘런닝맨’에 스릴 넘치는 추격전이 더해지면서 재미를 더했다.

bongjy@osen.co.kr

<사진> SBS 방송캡처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유병재 "나영석 PD? 가는 길과 급이 전혀 다르죠" 작가 겸 방송인 유병재는 tvN 'SNL코리아'가 배출해 낸 대표 케이블 스타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로렌스와 그룹 콜드플레이 크리스 마틴이 또 다시...

  • [Oh!llywood]...

    유명 모델 미란다 커가 세계에서 가장 어린 억만장자로 꼽힌 에반 스피겔과...

  • [Oh!llywood]...

    할리우드 벤 에플렉과 제니퍼 가너 커플이 할리우드 잔혹 결별사에 이름을...

  • 김성근 감독,...

    한화 강타자 김경언(33)은 6일 일본 요코하마 이지마 치료원으로 떠난다....

  • 칼 빼든 이종운...

    "단순히 실책이 문제가 아니다. 다음에 했던 행동은 선수로서 하지 말아야...

  • ‘선발 안정세’ LG,...

    악몽의 5월을 보낸 LG가 산뜻한 6월 첫 걸음을 뗐다. 여러 요소가...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씨스타, '뮤직뱅크'서 1위..'여름=시스타' 공식 성립

 걸그룹 씨스타가 '뮤직뱅크'에서 1위를 차지했다. Mnet '엠카운트다운'에 이어 두 번째 트로피다.씨스타는 3일 오후 방송된 KBS2...

최용수, 中 제안 거절하고 서울 잔류

 최용수 감독이 FC 서울에 남기로 했다.최근 중국 장쑤 세인티로부터 영입 제의를 받았던 서울 최용수 감독이 끝까지 친정 팀 서울과 함께 하기로...

‘5타석 32구’ 강정호, 멀티히트만큼 값진 공헌

하루 쉬고 나온 강정호(28, 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투수들을 지독하게 괴롭혔다. 멀티히트는 아니었지만 1안타 속에 팀 승리를 도운 숨은 공도...

스포츠 핫스타

심창민, 잠시 내려 놓았던 공 다시 잡았다

2일 경산 볼파크에서 만난 심창민(삼성)의 왼손에는 압박 붕대가 감겨 있었다. "이제 많이 좋아졌다. 수술 잘 받았고 회복 단계에 이르렀는데 내일(3일) 붕대를 풀 예정이다". 예상치 못한 부상을 당했지만 천진난만한 표정은 여전했다. 심창민은 지난달 23일 사직 롯데전 도중 3루 불펜 문을 열고 나오다가 왼손바닥이 4cm 가량 찢어졌다. 다음날 24일 오전 대구...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연평해전', 개봉 8일째...

영화 '연평해전'이 개봉 8일 만에 200만 관객 돌파에 성공했다.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연평해전'은 지난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