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가수 더원 "태연, 아직 고등학생인 줄 알고..."



[OSEN=최나영 기자]  가수 더원이 라디오에 출연해 걸그룹 소녀시대 태연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더원은 26일 오전 방송된 경인방송 iTVFM 90.7MHz ‘정종철의 달려라디오’(연출 김종영)에 출연해 태연의 ‘노래 스승’으로서 받았던 느낌을 청취자들에게 전했다.

 더원은 태연에 대해 “노래를 좋아하고 가수를 꿈꾸던 한 아이가 이제는 멋진 목소리를 가지고, 모든 사람이 사랑하는 그룹의 리더로 성장했다”고 소회했다.

그는 “앨범을 발표하면서 어떤 가수와 듀엣 곡을 부를까 고민도 많이 했다”라면서 “하지만 스승과 제자의 6년 동안의 이야기가 담겨져 있고 세상에 하나 밖에 없는 좋은 마음에 좋은 목소리로 노래할 수 있는 상황이 될 것 같아서 태연에게 제의를 했다”고 밝혔다.

더원은 이번 앨범에서 태연과 함께 듀엣곡 ‘별처럼’을 불렀다. 

그는 “녹음 시간이 밤 11시 30분을 넘기자 태연이 아직도 고등학생인줄 알고 빨리 집에 들어가라고 했지만 태연은 이미 어엿한 숙녀로 성장해 다른 녹음이 끝날 때까지 기다리겠다고 했다”며 웃었다.

DJ 정종철이 “태연 외에 어떤 가수를 지도했냐”고 묻자 더원은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엠스트리트, 슈가와 같은 아이돌 그룹을 지도했다”고 답하기도 했다.

한편 더원은 4집 앨범 ‘4th part1 ...다시 걷는다’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천국을 걷다'로 활발한 활동을 시작하며 3년 만에 가요계에 복귀했다.

nyc@osen.co.kr


화보로 보는 뉴스,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OSEN 포토뉴스’ ☞ 앱 다운 바로가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