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국악고 얼짱' 힘찬, 아이돌 데뷔 앞서 음악프로 MC발탁

[OSEN=이혜린 기자]‘국악고 얼짱’으로 알려진 힘찬(본명 김힘찬, 21세)이 MTV 프로그램으로 공식 데뷔했다.
 
힘찬은 지난 23일 MTV  간판 음악 프로그램인 ‘더 쇼 (The Show)’를 통해 무사히 데뷔 신고식을 치렀다.
 
시크릿 전효성에게 바통을 넘겨 받은 힘찬은 앞으로는 전효성의 뒤를 이어 f(x)의 루나와 함께 ‘더 쇼’의 MC를 맡게 된다.

뛰어난 외모와 실력으로 타악기를 전공하면서 고등학교 시절부터 ‘국악고 얼짱’이라는 별명을 갖고 있었던 힘찬은 현재 시크릿의 소속사인 TS 엔터테인먼트에서 방용국과 함께 남자 아이돌 그룹을 준비 중이다. 

힘찬의 소속사 TS 엔터테인먼트는 “가수로서의 데뷔에 앞서 개인을 먼저 선보이는 것이라 부담감이 있었지만, 깜짝 놀랄 만큼 뛰어난 진행 솜씨를 선보여 제작진 측에서도 찬사를 받았다”고 전했다.

힘찬과 시크릿 전효성이 진행한 ‘더 쇼’는 오는 26일 오후 7시 30분 MTV를 통해 방송된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