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픈 만큼 성숙할 것" 박정태 코치, 조카 추신수에 격려

[OSEN=손찬익 기자]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강타자 추신수(29, 외야수)의 외삼촌으로 잘 알려진 박정태 롯데 자이언츠 1군 타격 코치는 "아픈 만큼 성숙한다고 하잖아. 신수는 잘 할 것"이라고 감싸 안았다.

2년 연속 3할 타율과 더불어 20홈런-20도루를 달성했던 추신수는 올 시즌 힘겨운 한 해를 보냈다. 5월 음주 운전이 적발돼 곤욕을 치렀던 추신수는 왼손 손가락 부상과 옆구리 근육 파열까지 겹쳐 올 시즌 84경기에 출장해 타율 2할5푼9리(313타수 81안타) 8홈런 36타점 37득점 12도루에 그쳤다.

추신수는 귀국 후 공식 인터뷰를 통해 "사람이 살다 보면 이런 저런 일도 겪는데 올 해가 그랬던 것 같다. 일단 기대를 많이 하셨는데 불미스러운 일이 있었다"고 아쉬움을 내비친 뒤 "내년에는 어떤 어려움이 와도 이겨낼 수 있을 것 같다. 올해는 특별히 한 것은 없지만 한국에 온다는 것이 좋다"고 밝힌 바 있다.


박 코치는 "신수는 내가 신경써야 할 시기가 지난 것 같다"고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지난해 광저우 아시안게임 대표팀에 발탁돼 금메달을 획득한 추신수는 4주간 기초 군사 훈련을 받을 예정. 박 코치는 "병역 혜택이라는 큰 선물을 받은 신수가 정말 나를 위해 뛰어 주길 바란다. 전 세계가 지켜보는 가운데 태극 마크를 달고 뛰는 만큼 책임감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주문했다.

비온 뒤에 땅이 굳는다. 박 코치 또한 "아픈 만큼 성숙한다고 하잖아. 신수는 잘 할 것"이라고 조카의 선전을 확신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강타자 추신수가 올 시즌의 아쉬움을 딛고 메이저리그 무대를 종횡무진하는 모습을 기대해도 좋을 듯 하다.

what@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하지원 “‘액션여전사’ 아닌 ‘엄마’ 하지원 궁금했죠” 배우 하지원이 색다른 도전을 시도했다. 전작인 영화 ‘조선미녀삼총사’를 비롯해...

  • 멈추지 않는 FA...

    지난 1일 FA 시장이 마무리됐다. FA를 선언한 19명의 선수 모두 계약...

  • [천일평의 야구장...

    올해 프로야구는 삼성이 페넌트레이스와 한국시리즈를 통합 우승한 가운데 넥센이...

  • [홍윤표의 휘뚜루...

    ‘새는 알에서 나오려고 투쟁한다. 알은 세계이다. 태어나려는 자는 하나의...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 [서정환의 사자후]...

    팬들을 위한 올스타전에서 팬들이 납득하지 못하는 선수가...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강남1970’, 개봉 5일 만에 100만 돌파..19금 한계 넘다

영화 ‘강남 1970’(감독 유하)이 청소년관람불가 등급에도 개봉 5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2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한국, 이라크에 2-0... 27년 만의 결승行

 슈틸리케호가 27년 만의 결승 진출에 성공, 55년 만의 우승을 향한 마지막 관문만을 남겨놓게 됐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한국...

kt 조범현 감독, “전력 구상? 아직 아무 것도 몰라”

“아직 아무 것도 모른다”.‘막내’ kt 위즈가 일본 미야자키에서 스프링캠프를 치르고 있다. kt는 미야자키에서 주로 훈련에 매진한다. 그리고 청백전,...

스포츠 핫스타

"묻고 싶은게 많다" 오승환은 신인들의 스승

"오승환 투수에게 듣고 싶은 것이 많다".한신의 수호신 오승환(33)이 전훈 캠프에서 제자의 질문 공세를 받게 생겼다. 당찬 신인투수가 절체절명의 순간을 극복하는 방법을 알고 싶어하기 때문이다. 주인공은 올해 드래프트 2순위로 입단해 즉시전력감으로 꼽히고 있는 우완투수 이시자키 쓰요시(25). 이시자키는 오키나와 훈련지...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이민호,1970명 팬들에...

배우 이민호가 1970명의 팬들에게 '역조공'을 했다.이민호는 지난 24, 25일 양일간 CGV압구정점에서 팬클럽 '미노즈' 회원 1970명을 초대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