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픈 만큼 성숙할 것" 박정태 코치, 조카 추신수에 격려

[OSEN=손찬익 기자]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강타자 추신수(29, 외야수)의 외삼촌으로 잘 알려진 박정태 롯데 자이언츠 1군 타격 코치는 "아픈 만큼 성숙한다고 하잖아. 신수는 잘 할 것"이라고 감싸 안았다.

2년 연속 3할 타율과 더불어 20홈런-20도루를 달성했던 추신수는 올 시즌 힘겨운 한 해를 보냈다. 5월 음주 운전이 적발돼 곤욕을 치렀던 추신수는 왼손 손가락 부상과 옆구리 근육 파열까지 겹쳐 올 시즌 84경기에 출장해 타율 2할5푼9리(313타수 81안타) 8홈런 36타점 37득점 12도루에 그쳤다.

추신수는 귀국 후 공식 인터뷰를 통해 "사람이 살다 보면 이런 저런 일도 겪는데 올 해가 그랬던 것 같다. 일단 기대를 많이 하셨는데 불미스러운 일이 있었다"고 아쉬움을 내비친 뒤 "내년에는 어떤 어려움이 와도 이겨낼 수 있을 것 같다. 올해는 특별히 한 것은 없지만 한국에 온다는 것이 좋다"고 밝힌 바 있다.


박 코치는 "신수는 내가 신경써야 할 시기가 지난 것 같다"고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지난해 광저우 아시안게임 대표팀에 발탁돼 금메달을 획득한 추신수는 4주간 기초 군사 훈련을 받을 예정. 박 코치는 "병역 혜택이라는 큰 선물을 받은 신수가 정말 나를 위해 뛰어 주길 바란다. 전 세계가 지켜보는 가운데 태극 마크를 달고 뛰는 만큼 책임감을 가졌으면 좋겠다"고 주문했다.

비온 뒤에 땅이 굳는다. 박 코치 또한 "아픈 만큼 성숙한다고 하잖아. 신수는 잘 할 것"이라고 조카의 선전을 확신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강타자 추신수가 올 시즌의 아쉬움을 딛고 메이저리그 무대를 종횡무진하는 모습을 기대해도 좋을 듯 하다.

wha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너포위’ 안재현 “까칠한 첫인상? 실은 붙임성 있어요” 출발이 좋았다. 지난 2월 인기리에 종영한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이하...

  • 로버트 다우니 Jr...

    할리우드 배우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아들 인디오(20)가 마약 소지죄로...

  • '캐스퍼' 크리스티나...

    할리우드의 영원한 아역스타 크리스티나 리치(34)가 첫 아이를 낳은 것으로...

  • '이혼설'...

    유명 가수 비욘세와 제이지의 이혼설이 불거진 가운데 한 외신은 두 사람의...

  • [박승현의...

    LA 다저스 산하 트리플A 앨버커키 아이소프토스에서 뛰고 있는 외야수 작...

  • ‘X-존 부활?’...

    “펜스를 당길 수만 있다면, 한 10미터 정도 확 당겼으면 좋겠다.”LG...

  • 심판 합의판정, KBO...

    심판 합의판정으로 한 쪽은 웃고, 다른 한 쪽은 울었다. 13일...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손흥민 챔피언스리그 데뷔골, 레버쿠젠 3-2 승리 견인

손흥민 챔피언스리그 데뷔골손흥민이 유럽 챔피언스리그 데뷔골이자 결승골로 팀 승리를 견인했다.레버쿠젠은 20일(한국시간) 덴마크 코펜하겐의 파르켄 스타디온에서...

다저스 3연패 탈출

LA 다저스가 3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전날까지 시즌 전적 7승 3패로 우위를 보이고 있던 샌디에이고 파드리스가 또 보약 노릇을 했다. 20일(이하...

SM, 세계 최고 권위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8개 본상 수상

SM 엔터테인먼트가 세계 최고 권위의 디자인 시상식인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14(Red Dot Design Award 2014)'에서 무려 8개...

스포츠 핫스타

‘위기 봉착’ 다저스, 류현진 복귀 빨라지나?

순조롭게 디비전 우승을 차지할 것 같았던 LA 다저스가 흔들리고 있다. 이대로라면 류현진(27, LA 다저스)의 복귀가 예상보다 빨리 이뤄질지도 모른다. 다저스는 지난 18일(이하 한국시간) 홈에서 열린 밀워키와 시리즈서 시즌 첫 3연전 스윕패를 당했다. 클레이튼 커쇼와 잭 그레인키 모두 선발 등판했으나 타선이 3경기 총합 7점만 뽑으며 고개를 숙였다. 이로써...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명량', 개봉 12일만에...

성웅 이순신이 한국영화의 새 신화를 썼다.배우 최민식 주연 영화 '명량'(김한민 감독)이 오늘(10일) 오전 8시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배급사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