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써니, 운동실력 의외 “중학교 시절 탁구선수” 고백



[OSEN=강서정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써니가 독특한 학창시절 이력을 고백했다.

소녀시대는 최근 JTBC ‘소녀시대와 위험한 소년들’ 녹화에서 남다른 탁구실력을 뽐내며 “중학교 시절 탁구선수였다”고 밝혀다.

이날 소녀시대와 소년들이 짝을 이뤄 진행된 도시락 내기 배 탁구치기 대결에서 써니가 발군의 실력을 과시하며 예사롭지 않은 스윙을 보여줘 주변사람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이에 써니는 “중학교 시절 탁구선수 출신이었다”고 의외의 과거사를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이와 반대로 지난 주 방송에서 ‘버럭서현’으로 등극한 서현은 탁구치기에서 운동실력제로의 모습을 보여주며 함께 짝을 이룬 소년을 애타게 했다는 후문이다. 방송은 25일 오후 7시 30분.

kangsj@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