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효민, 후배 그룹 뮤직비디오 편집 위해 '밤샘 작업'


[OSEN=황미현 기자] 그룹 티아라의 효민이 후배 그룹 스피드의 '러비더비 플러스' 뮤직비디오 편집에 참여했다.
효민은 최근 바쁜 일정을 쪼개 후배 스피드의 '러비더비 플러스' 뮤직비디오 편집에 참여, 차은택 감독과 밤샘 작업을 했다.

효민은 평소 뮤직비디오 편집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 SPEED의 뮤직비디오 편집에 직접 참여의사를 내비쳤으며 차감독과 함께 열띤 작업을 했다는 후문이다.
‘러비더비 플러스’는 올해 트리플크라운 수상과 많은 사람들의 인기를 얻은 티아라의 ‘Lovey-Dovey’를 스피드 멤버들이 직접 편곡을 해 재해석한 노래.
이번 뮤직비디오는 티아라의 귀엽고 셔플댄스 위주인 뮤직비디오와 달리 강한 남성미와 파워풀한 모습 속의 셔플댄스를 만나볼 수 있고 차은택 감독의 영상미가 더해졌다.
또 티아라의 화영, 5Dolls 효영 자매가 출연해 의리를 과시했으며 이 둘의 댄스 맞대결도 큰 볼거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남녀공학의 남자 유닛그룹 스피드의 ‘러비더비 플러스’ 뮤직비디오는 오는 13일 오후 1시에 전격 공개 된다.
goodhmh@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나탈리 포트만이 로만 폴란스키의 구제 청원에 참여한 것에 대해...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새로운 금발 모델과 데이트를 즐기는...

  • [Oh! 차이나]...

    중화권 톱스타 곽부성이 새해 소망으로 아들이 생겼으면 좋겠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