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샤이니 태민이 부르는 풋풋한 '마포종점'은 어떨까





[OSEN=이혜린 기자]샤이니의 태민이 은방울자매의 ‘마포종점’ 무대를 선보인다.

태민은 오는 3일 방송되는 KBS '불후의 명곡2' 작곡가 故박춘석편에서 은방울 자매의 '마포종점'을 선곡해 20살 다운 풋풋한 무대를 선보여 호평을 받았다.

태민의 무대를 본 음악평론가 강헌은 “'마포종점'을 화려하게 만들었다. 내가 본 '불후의 명곡' 무대 중 가장 화려했다”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마포종점’은 1967년에 발매된 곡으로, 1993년생인 태민은 “태어나기도 전에 나온 곡이라 생소하게 느껴졌지만 스윙 느낌으로 편곡했다”며 "지난 주 1승을 했는데 2승을 해보고 싶다"고 당차게 목표를 말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출연 가수들은 이미자의 ‘섬마을 선생님’, 패티김의 ‘가시나무 새’, 남진의 ‘빈잔’, 나훈아의 ‘물레방아 도는데’, 안다성의 ‘바닷가에서’, 문주란의 ‘공항의 이별’의 무대를 선곡해 색다른 무대를 선보였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