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JYJ, 청와대서 세계 정상 배우자 행사 공연 '웃음꽃'




[OSEN=이혜린 기자]그룹 JYJ가 세계 정상 배우자들 앞에서 공연을 펼쳤다.

JYJ는 27일 오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서울 핵안보 정상회의 배우자 행사’에 초대 받아 ‘비 마이 걸(Be my girl)’과 ‘인 헤븐(In heaven)’ 등 두 곡을 불렀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내빈은 가봉, 나이지리아, 남아프리카공화국, 말레이시아, 베트남, 스위스, 싱가포르, 이태리, 인도, 인도네시아, 중국, 칠레, 필리핀, 국제연합, 유럽연합 등 총 16명의 정상 배우자로 이들은 시종일관 웃음을 보이며 즐겁게 공연을 감상한 것으로 전해졌다.

JYJ 측에 따르면 특히 스위스, 베트남, 필리핀, 칠레, 남아프리카 공화국 정상 배우자들은 행사가 끝난 후 JYJ를 기다렸다가 기념 사진 제의를 했다. 김윤옥 여사는 박유천에게 “옥탑방 왕세자 드라마 재밌게 잘 보고 있다”고 인사를 건네기도 했다.

행사 기획단 홍보 담당자는 “영부인을 포함해 모든 배우자들의 반응이 매우 좋았다. 이번 무대를 계기로 K-POP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는 또 다른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JYJ는 “세계 정상의 배우자 분들에게 한국의 우수성을 알리는 뜻 깊은 자리에 초대돼 기쁘다. 월드 투어를 다녀 온 후 국위 선양 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뿌듯했고 짧은 시간 이지만 자리에 계셨던 내빈 분들이 한국에 대한 소중한 추억을 가지는 계기가 됐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JYJ는 드라마, 뮤지컬 등의 개인 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