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유-이민정, 홍자매 신작 '빅' 캐스팅 '확정'




[OSEN=이지영 기자] 공유, 이민정이 홍정은, 홍미란 작가의 신작 '빅'에 캐스팅됐다.

'미남이시네요'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최고의 사랑' 등 집필하는 드라마마다 화제를 불러온 홍정은, 홍미란 작가(이하 홍자매)은 지난해 여름 '최고의 사랑'으로 차승원+공효진을 최고의 로맨틱 커플로 탄생시키며, 자신들의 저력을 유감없이 발휘시킨바 있다.

이에 홍자매 작가의 차기작에 방송 안팎의 관계자는 물론, 배우들도 비상한 관심을 보여왔다.

결국 공유와 이민정이 홍자매 작가의 러브콜을 받게 됐으며, 지난해 충무로에서 활약을 펼친 두 사람의 조합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공유는 '빅'에서 18세 사춘기 소년의 영혼을 지닌 삼십 대 성공한 전문의 서윤재 역을 맡았다. 이번 드라마는 '커피프린스 1호점' 이후 5년만의 브라운관 복귀이다. 이민정은 하루아침에 엄친 약혼자가 18세 소년으로 뒤바뀌는 황당한 상황에 처하는 길다란 역을 맡을 예정.

6월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는 '빅'은 편성 및 캐스팅 마무리가 끝난 후에 첫 촬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bonbon@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