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승엽, "최고 투수 윤석민 상대로 이겨 기쁘다"

[OSEN=대구, 손찬익 기자] "최고의 투수 윤석민을 상대로 이겨 기쁘다".

'국민타자' 이승엽(삼성)이 20일 만에 손맛을 만끽하는 등 고감도 타격을 선보이며 호랑이 사냥에 앞장섰다. 이승엽은 17일 대구 KIA전에 3번 1루수로 선발 출장, 6회 쐐기포를 포함해 4타수 3안타 2타점 맹타를 휘두르며 8-4 승리를 이끌었다.

1회 첫 타석에서 우전 안타로 타격감을 조율한 뒤 3회 1사 2루 상황에서 우익선상 2루타를 때려 2루 주자 배영섭을 홈으로 불러 들였다. 방망이 예열을 마친 이승엽은 6회 선두 타자로 나서 KIA 3번째 투수 김희걸의 4구째 높은 직구(141km)를 밀어쳐 좌측 펜스를 넘기는 솔로 아치로 연결시켰다. 비거리 105m.


이승엽은 경기 후 "어제 (안타를) 못 쳐 팀이 졌는데 오늘 최고의 투수 윤석민을 상대로 이겨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18일 넥센 선발 김병현과의 투타 대결에 대한 물음에는 "특별한 의미는 없다. 이승엽과 김병현의 대결이 아니라 삼성과 넥센의 대결에 초점을 맞추겠다"고 대답했다.

한편 류중일 삼성 감독은 "선발 장원삼이 잘 던졌고 2회 박석민의 3타점 3루타가 승기를 잡았다. 그리고 이승엽은 주로 당겨쳐 홈런을 생산했는데 오늘 밀어쳐서 넘기는 걸 보니까 본모습을 되찾은 것 같다"고 호평했다.

반면 선동렬 KIA 감독은 "삼성과의 3연전 모두 선발 투수들이 제 역할을 못했다. 선발 투수라면 컨디션이 좋든 나쁘든 공격적인 투구를 했어야 한다"고 강하게 질책했다.

wha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입력

    With Star

    보아 "마지막 20대, 알차게 보낼 거예요" 데뷔 15년 차. 인생의 절반을 연예인으로 살고 있는 보아는 아직 가수라는 수식어가...

    • [천일평의 야구장...

      SK 이만수(56) 감독의 팀 운영에 대한 논란이 최근 일어났습니다.이만수...

    • ‘첫 5경기 2승...

      “일단 첫 5경기를 통해 우리 팀이 어떤지 확인해 보겠다. 잘 되면 변화를...

    • [한국프로야구...

      포수가 심판(주심)을 골탕 먹이기 가장 좋은 방법은, 불온하게도 투수의 공을...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요코하마 감독, "J리그보다 K리그 일정이 더 힘들다"

    "J리그 일정보다 K리그 클래식 일정이 더 힘든 것이 아닌가하고 느꼈다."히구치 야스히로 요코하마 F. 마리노스(일본) 감독이 체력 저하로 어려움을 겪고...

    윤석민, 오는 19일 더럼전 등판 예정

    트리플A에서 첫 두 번의 등판을 마친 윤석민(28, 볼티모어)의 다음 등판 일정이 예고됐다. 19일 더럼 불스와의 경기에 등판한다.노포크는 19일 오전...

    ‘예체능’ 미녀파이터 송가연, 주부 박지해에게 완패

    ‘우리동네 예체능’ 미녀파이터 송가연이 주부 박지해와의 겨루기 대결에서 완패했다.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에는 예체능...

    스포츠 핫스타

    최경주, RBC헤리티지 2R 단독 선두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RBC헤리티지 2라운드가 폭우로 중단된 가운데 '코리안 탱크' 최경주(44, SK텔레콤)가 단독 선두로 껑충 도약했다.최경주는 1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힐튼헤드 하버타운 골프 링크스(파71, 7101야드)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6개, 보기 2개를 엮어 4언더파 67타를 쳤다.중간합계 5언더파 137타를 적어낸...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배두나-김새론, 칸이 다시...

    영화 '도희야'의 주연 배우들인 배두나, 김새론이 칸과 다시금 인연을 맺는다.이들의 새로운 모습과 조합이 기대되는 영화 '도희야'(정주리 감독)가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