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제국의아이들 “슈퍼주니어 선배님들 감사하다”





[OSEN=부산, 임영진 기자] 그룹 제국의아이들이 선배 그룹 슈퍼주니어를 보며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한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제국의아이들은 15일 오후 부산 해운대 해수욕장 근처에서 ‘화이팅 프로젝트’ 시작을 기념해 진행된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슈퍼주니어 선배들이 저희를 좋아해 주셔서 감사하다. 선배들을 보면서 열심히 하자는 자극을 받는다”고 밝혔다.

정희철은 “저희 멤버 (박)형식이가 슈퍼주니어 선배님들 중 려욱 선배님와 뮤지컬 ‘늑대의 유혹’을 하면서 친해졌다. 덕분에 저희와도 가까워졌는데 슈퍼주니어 선배님들을 보면서 좋은 영향을 받는다”고 마음을 나타냈다.

케빈 역시 “선배님이시고 인원 수도 비슷해 조언을 많이 해주신다”며 “음악 방송 활동이나 그룹 활동에 대해 조언을 많이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임시완도 “이번에 슈퍼주니어 선배님들과 활동 시기가 겹치게 됐다. 같이 활동해서 좋다는 말을 한다. 만나는 것 자체가 좋다”고 친분을 과시했다.

한편 제국의아이들은 오는 7월 4일 컴백을 앞두고 ‘파이팅 프로젝트’를 마련, 팬심을 하나로 모으는 동시에 자신들을 기다려 준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 위해 나섰다. 이들은 부산 외에 광주, 대구, 대전, 부천, 서울 등 전국 6개 도시를 순회하며 차례로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plokm02@osen.co.kr
<사진> 정송이 기자 ouxou@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