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아랑' 이준기, 폭염 속 맨손 액션 '박진감 넘치네'





[OSEN=이지영 기자] 배우 이준기가 폭염 속에서 맨주먹으로 맞서 싸우는 액션 사진을 공개했다.

MBC 새 수목극 '아랑사또전'에서 귀신 보는 능력을 지닌 경남 밀양의 신임 사또 '은오' 역을 맡은 이준기는 한복을 입고 액션신을 소화하고 있다.

전작 드라마 '일지매', 영화 '플라이 대디' 등에서도 뛰어난 액션 연기를 선보였던 이준기는 '아랑 사또전'에서 한창 더 업그레이드 된 액션을 펼친다.

촬영 현장 관계자는 "이준기'는  무술을 제대로 보여주는 배우다. 무엇보다 상대 액션배우가 편하게 연기 할 수 있도록 배려하는 모습이 훌륭한 점"이라고 전했다.

무더운 날씨에도 불평 없이 연기투혼을 펼친 이준기와 스태프들의 노력 덕분에 예정보다 빠르게 촬영을 마칠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아랑사또전’은 경남 밀양의 아랑 전설을 모티브로 귀신 보는 능력을 갖고 있는 까칠 사또 은오(이준기)가 억울한 죽음의 진실을 알고 싶어 하는 천방지축 기억실조증 처녀귀신 아랑(신민아)과 만나 펼치는 조선시대 판타지 로맨스 활극이다. 8월 15일 방송예정.

bonbon@osen.co.kr
<사진> M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