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슈스케3’ 투개월, 윤종신 소속사와 손잡았다..‘전속계약’


[OSEN=강서정 기자] 케이블채널 ‘슈퍼스타K 3’(이하 슈스케3)에서 TOP3까지 오른 혼성듀오 투개월(김예림, 도대윤)이 가수 윤종신이 설립한 기획사 미스틱89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미스틱89 관계자는 OSEN에 “투개월이 미스틱89과 전속계약을 채결했다”며 “투개월이 방송 이후 여러 기획사로부터 영입제안을 받았지만 최종적으로 윤종신이 대표로 있는 미스틱89를 택했다”고 밝혔다.

투개월은 소속사를 통해 “앞으로 더 발전된 모습으로 찾아뵙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앞서 지난해 투개월은 ‘슈스케3’에서 감성적인 음악과 독특한 보이스, 가창력으로 깊은 인상을 선사하며 큰 인기를 얻었다.

kangsj@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