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리쌍측 "개리, 힘들어하고 있는듯..하차 확정 아냐"





[OSEN=이혜린 기자]리쌍의 개리가 21일 모든 예능 활동을 중단한다고 밝힌 가운데, 소속사 정글엔터테인먼트의 한 관계자는 "아직 구체적인 얘기가 오간 건 아니다. 많이 힘들어하고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한 관계자는 이날 OSEN에 "아직 예능 하차와 관련해 확정된 바는 없다. 우선 개리와 이야기를 나눠봐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앞서 개리는 이날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글을 올리고 "리쌍 컴퍼니의 운영과 음악 공연에 더 열중하기 위하여 예능 활동을 중단하려고 합니다. 아무런 예고도 없이 정말 죄송합니다. 죄송합니다"라고 밝혔다.

연예인이 트위터를 통해 이같은 발표를 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 이 발언이 실제 예능 프로그램 하차로 이어질 것인지는 더 두고봐야 할 듯하다.

이같은 결정에는 이날 확정된 '슈퍼7' 콘서트 취소가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슈퍼7' 콘서트와 관련해 논란이 일자, 콘서트를 전면 취소하게 된 것.

리쌍컴퍼니는 이날 공지를 통해 "오는 11월24일과 25일로 예정됐던 '슈퍼7' 콘서트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공연을 기대하고 기다려주신 분들께도 마음 다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리쌍컴퍼니는 "파업기간 동안 촬영이 진행되던 목요일을 의미있게 보내보자는 뜻에서 콘서트를 기획하게 됐다. 본격적으로 공연을 준비하면서 양질의 무대에 대한 열망은 점점 높아졌고, 공원의 퀄리티에만 집중한 탓에 정작 더 크고 중요한 것들을 돌아보지 못했다. 저희의 경험 부족이 초래한 여러 상황 때문에 오랜 시간 믿어주신 많은 분들을 혼란스럽게 해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강조했다.

개리는 현재 SBS '런닝맨'에서 활약 중이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