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울랄라’ 김정은, 신현준 머리채도 이제 막 잡네..무슨일?



[OSEN=조신영 기자] 배우 김정은이 KBS 2TV 새 월화극 ‘울랄랄부부’에서 생애 첫 유부녀 연기를 펼치는 가운데, 상대배우 신현준의 머리채를 마구 쥐어뜯는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27일 ‘울랄라부부’ 측은 두 주인공 신현준, 김정은이 유혈사태를 부른 살벌한 부부싸움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에 신현준, 김정은은 보기만 해도 웃음이 절로 난다. 코피자국이 선명한 신현준과 살벌하게 노려보며 그의 머리를 쥐어 뜯고 있는 김정은은 과연 이들이 부부가 맞는 걸까 의문이 들 정도.

액션 영화를 방불케 한 신현준, 김정은의 육탄전은 사실 두 사람 못 말리는 코믹욕심으로 시작됐다고. 가벼운 부부싸움으로 시작한 이 장면은 현장에서 두 배우가 경쟁적으로 아이디어를 내며 점점 살벌하게(?) 변해갔다는 후문이다.

신현준, 김정은은 서로 ‘내 머리를 잡으라’ 고 내어주는 등 좀 더 리얼한 부부싸움을 위해 기상천외한 아이디어를 내며 몸을 아끼지 않았다고 제작진은 전했다.

한편, ‘울랄라부부’는 이혼서류에 도장 찍은 부부가 법원에서 영혼이 뒤바뀌며 벌어지는 기상천외한 이야기로 웃음과 감동의 가족코미디를 표방한다. 오는 10월 1일 첫방송.

soso@osen.co.kr
<사진> 콘텐츠K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