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홍종현 "신동엽, 촬영대기 중 소주 2병반 마셔"





[OSEN=임영진 기자] 배우 홍종현이 신동엽이 시트콤 촬영 중 소주 2병 반을 마셨다고 밝혔다.

홍종현은 2일 오후 방송된 SBS '강심장'에 출연해 "시트콤 '뱀파이어 아이돌'에 신동엽과 함께 출연했다"며 "포장마차 신이 있었는데 신동엽의 얼굴이 촬영 전 이미 벌겋게 달아올라 있었다"고 회상했다. 그는 "촬영 대기 중 신동엽이 심심하다고 마신 소주가 소주 2병 반이었다"고 폭로했다.

"시트콤이 처음이었다"는 홍종현은 "재미있는 상황이 있어야 하니 그런가 보다 했다. 당시 촬영한 장면 중에 소주를 한 잔씩 따르는 장면이 포함됐는데 신동엽이 실제 마시다 남은 술을 따라줬다"고 말했다. 그는 "NG를 낼 수는 없어서 소주를 마셨는데 소주를 처음 마시는 장면을 자연스럽게 연기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홍종현은 "스태프가 와서 소주를 물로 바꾸려고 하자 신동엽이 손을 잡으면서 굳이 안 바꿔도 된다고 발끈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강심장'에는 오인혜, 문희준, 낸시랭, 한선화, 전효성(시크릿), 박기웅, 김진아, 신소율 등이 출연했다.

plokm02@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