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
close

NC, 외국인 투수 아담 윌크·찰리 쉬렉 영입




[OSEN=손찬익 기자] NC 다이노스가 20일 외국인 투수 2명을 영입했다. NC는 좌완 아담 윌크, 우완 찰리 쉬렉과 각각 모두 계약금 5만달러 포함 총액 30만달러에 영입했다.

NC 외국인 1선발 아담 윌크(Adam Wilk)는 1987년 생으로 188Cm, 82kg의 좋은 체건조건을 갖췄다. 2009년 드래프트 11라운드(전체 330순위)로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에 지명돼 입단 후 타이거즈 마이너리그 팀에서 4년간 던졌으며 2011년 메이저리그에도 데뷔해 메이저리그에서 2년간 24.1이닝, 0승 3패 평균자책점 6.66을 기록했다.

마이너리그 통산 성적은 성적은 4시즌 동안 83경기(모두 선발등판)에서 30승 23패, 평균자책점 2.66을 기록했다.

올 시즌은 트리플A 톨레도 머드헨즈에서 24경기에 나와 7승 11패, 평균자책점 2.77, 128 삼진/28 볼넷을 기록했으며. 트리플A 인터내셔널리그에서 100이닝이상 던진 투수 중 평균자책점 6위, 탈삼진 8위의 성적이다.

NC는 "아담 윌크는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유망주 랭킹 10위에 오를 정도로 잠재력이 많은 투수이다. 특히 타이거즈 팜 시스템 내에서 'Best Control' 및 'Best Changeup'을 보유한 유망주로 선정됐다. 올해 트리플A 149 2/3이닝에서 볼넷이 28개에 불과하며 몸에 맞는 볼은 아예 전혀 내주지 않을 정도의 좋은 제구력을 갖추고 있다. 외국인 선수 1선발로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1985년 생으로 미국 출신인 찰리 쉬렉은 2007년 신인 드래프트 23라운드 25번째(전체 719위)로 시카고 화이트 삭스에 지명돼 후 화이트삭스 산하 마이너리그 팀에서만 6년동안 활동해 왔으며 메이저리그 경력은 없다.

마이너리그 통산 성적은 131경기에 나와 37승 27패, 평균자책점 3.82를 기록했다. 올 시즌은 트리플A 샬럿 나이츠에서 28경기에 등판해 11승 5패, 평균자책점 3.65를 기록 (트리플A 인터내셔널리그 다승 공동 8위)했다.

NC는 "찰리 쉬렉은 190cm, 93kg의 좋은 체격조건에 140km 후반대의 직구와 변화구, 체인지업을 구사하는 우완 정통파 투수이다. 또한 170 1/3이닝동안 볼넷을 단 29개밖에 허용하지 않았을 만큼 제구력이 우수하다. 내년 시즌 선발진의 한 축을 맡아 좋은 활약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외국인 선발의 가장 큰 특징은 아담 윌크(Adam Wilk)는 1987년, 찰리 쉬렉(Charlie Shirek)은 1985년 생으로 한참 전성기에 있는 투수들이다. 기존 한국 리그에 영입된 선수들은 전성기가 지난 선수들이 점을 감안하며 이 들의 한국행은 파격적이다.

NC는 "우리팀의 가장 큰 특징은 '젊음'이다 우리 선수들의 젊음과 패기, 외국인 선수들의 젊음이 큰 시너지 효과를 가져 올 것이라고 생각한다. 이들이 단순 외국인 선수가 아닌 우리 다이노스의 가족으로 함께 성장하고 성공 할 수 있도록 하겠다. 새로운 도전(New Challenge)를 위해 우리 팀과 함께 해준 최고의 선수들이다. 이들과 함께 내년 '거침없는 도전'을 하겠다"고 밝혔다

what@osen.co.kr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