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성훈, '가족의 탄생' 구원투수 합류





[OSEN=전선하 기자] 배우 성훈이 SBS 일일드라마 ‘가족의 탄생’에 구원투수로 합류한다.

성훈의 소속사 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는 25일 “성훈이 ‘가족의 탄생’에 긴급 수혈됐다. 이미 촬영에 돌입했고 3월초 방송되는 64회분 부터 등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성훈이 맡은 배역은 극중 명품브랜드 사장인 한지훈 역. 그는 갈등을 빚고 있는 이수정(이소연 분)과 강윤재(이규한 분)의 사이에 새롭게 나타나 영향력을 발휘하는 것은 물론, 또 다른 러브라인을 형성하며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성훈은 지난 21일 SBS 탄현제작센터에서 진행된 전체 대본리딩에 참석해 처음으로 동료 배우들과 호흡을 맞췄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지난해 SBS 드라마 ‘신의’를 마친 후 휴식기를 가진 성훈은 한층 안정된 연기력을 뽐내며 성공적으로 첫 대본리딩을 마쳤다는 전언이다.

‘가족의 탄생’은 성훈의 투입 외에도 작가 교체가 이뤄진 상황. 당초 집필을 맡았던 김영인 작가가 건강상의 이유로 중도하차 하고 63회 방송분부터 '웃어요, 엄마' '다섯손가락' 등을 집필한 김순옥 작가가 맡게 된다. 이 같은 작가 교체 및 배우 투입이 ‘가족의 탄생’에 활력을 불어넣을지 주목된다.

한편, 성훈은 3월 말 일본 오사카에서 대규모 팬미팅이 예정돼 있으며, 현재 ‘가족의 탄생’ 촬영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sunha@osen.co.kr
<사진> 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