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바이러스’, 리얼버라이어티 속에 영화 있다

[OSEN=박정선 기자] 단순히 게임을 통해 재미를 주는 버라이어티가 아니다.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는 영화만큼 큰 스케일의 설정과 치밀한 스토리가 있다.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런닝맨’은 바이러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은 세상이 분노 바이러스에 감염됐다는 가정 하에 ‘인류의 웃음을 되돌려야 한다’는 미션을 풀어나가는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광수는 처음으로 분노 바이러스에 감염된 희생자가 됐다. 멤버들은 헬륨 가스를 마신 뒤 정해진 음식을 사오는 동안에도 변성된 목소리를 유지해야 하는 임무를 맡았다. 그는 허술한 이미지만큼이나 빠른 시간 안에 미션에서 탈락했다. “나 벌써 아웃된 것이냐”며 울부짖는 이광수는 분노 바이러스에 감염됐다는 상황극에 푹 빠진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광수 뿐 아니라 모든 멤버들이 분노 바이러스 감염이라는 상황에 푹 빠진 모습이었다. 유재석과 송지효는 인류를 구원하는 최후의 영웅과 분노 바이러스를 퍼뜨리는 진범이라는 설정으로 대치했다. 송지효는 배우다운 감쪽같은 연기로 모두를 속였고, 유재석은 '유임스본드'라는 별명다운 모습으로 레이스 장소를 누볐다.

두 사람의 무기는 물총 뿐이었지만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레이스는 계속 됐다. 많은 보조 연기자들과 소품들이 흥미진진한 상황을 만들어냈고, 멤버들은 그에 맞는 몰입으로 재미와 스릴을 함께 선사했다. 허투루 만들어진 설정 없이 한 편의 영화와 리얼 버라이어티가 적절히 섞인 모습이었다.

배신 기린, 유임스본드, 에이스 지효, 개리쒸 등의 캐릭터는 마치 시리즈물 영화의 인물들을 연상케 했다. 유임스 본드 유재석의 날쌘 행동력, 에이스 송지효의 눈길을 끄는 활약, 배신 기린 이광수의 허술하면서도 코믹한 상황까지 캐릭터 열전은 '런닝맨'의 시청자들을 더욱 즐겁게 했다.

‘런닝맨’은 보다 심화된 상황극과 기존 버라이어티의 게임을 접목해 쉽고도 치밀한 예능프로그램을 만들어냈다. 단순히 게임 진행에 그치는 것이 아닌 심리전과 상황극, 리얼버라이어티까지 마치 종합선물세트 같은 예능을 매주 선보이고 있다.

mewolong@osen.co.kr

<사진> '런닝맨' 캡처.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병재 "나영석 PD? 가는 길과 급이 전혀 다르죠" 작가 겸 방송인 유병재는 tvN 'SNL코리아'가 배출해 낸 대표 케이블 스타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로렌스와 그룹 콜드플레이 크리스 마틴이 또 다시...

  • [Oh!llywood]...

    유명 모델 미란다 커가 세계에서 가장 어린 억만장자로 꼽힌 에반 스피겔과...

  • [Oh!llywood]...

    할리우드 벤 에플렉과 제니퍼 가너 커플이 할리우드 잔혹 결별사에 이름을...

  • 김성근 감독,...

    한화 강타자 김경언(33)은 6일 일본 요코하마 이지마 치료원으로 떠난다....

  • 칼 빼든 이종운...

    "단순히 실책이 문제가 아니다. 다음에 했던 행동은 선수로서 하지 말아야...

  • ‘선발 안정세’ LG,...

    악몽의 5월을 보낸 LG가 산뜻한 6월 첫 걸음을 뗐다. 여러 요소가...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추신수 2루타 1개...타율 0.232

추신수(33, 텍사스 레인저스)가 장타 한 방으로 전날 경기 무안타 침묵에서 탈출했다. 추신수는 4일 미국 텍사수 댈러스 알링턴 글로브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페루, 파라과이 2-0 꺾고 코파 아메리카 3위

페루가 파라과이를 꺾고 코파 아메리카 대회 2회 연속 3위를 차지했다. 페루는 4일(한국시간) 오전 칠레 콘셉시온 무니시팔 스타디움에서 열린 파라과이와의...

한경선, 뇌출혈로 사망…갑작스러운 이별에 애도 물결

배우 한경선이 4일 세상을 떠났다. 향년 52세. 강남성모병원 관계자는 4일 OSEN과 통화에서 "고인의 빈소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경선은 지난...

스포츠 핫스타

즐기는 황재균 "벌써 3번째 ML 진출이네요"

메이저리그에 한국인 선수들이 진출해 좋은 활약을 펼치면서 미국 내에서도 KBO 리그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com은 종종 KBO 리그에서 있었던 재미있는 장면을 소개하곤 한다. 이른바 '강제 메이저리그 진출'이다. 롯데 자이언츠 내야수 황재균은 단골손님이다. 작년 슬라이딩 도중 머리는 그라운드에 박히고, 다리는 위로 올라간...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연평해전', 개봉 8일째...

영화 '연평해전'이 개봉 8일 만에 200만 관객 돌파에 성공했다.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연평해전'은 지난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