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삼성, 노트 넘는 ‘갤럭시 메가’ 6.3-5.8인치 대화면 공개

[OSEN=정자랑 기자]삼성전자가 갤럭시 노트보다 큰 화면의 ‘갤럭시 메가’ 라인업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11일 삼성전자 공식사이트를 통해 5.8인치와 6.3인치 ‘갤럭시 메가’ 2종을 공개했다. 갤럭시 메가는 5인치인 갤럭시S4와 5.5인치 갤럭시 노트2 보다 화면이 월등히 큰 새로운 라인업이다.

‘갤럭시 메가’는 큰 화면을 기반으로 멀티 테스킹 기능과 시각 경험을 극대화시키면서도 얇은 두께로 휴대성까지 겸비한 스마트폰이라고 삼성전자는 밝혔다.


‘갤럭시 메가 6.3’은 6.3인치 HD TFT화면에 1.7GHz 듀얼코어 AP와 안드로이드 4.2 젤리빈을 채택했다. 램은 1.5GB고 카메라는 전후면 각각 1.9메가 픽셀과 8메가 픽셀이다. 무게는 199g이고 두께는 8mm로 갤럭시 노트2(180g, 9.4mm) 보다 다소 무겁지만, 두께가 크게 줄어든 것이 특징이다. 배터리 용량은 3200mAh.

‘갤럭시 메가 5.8’는 6.3 모델보다 좀 더 휴대성이 강조된 모델이다. 5.8인치 QHD TFT화면에 1.4GHz 듀얼코어와 1.9메가와 8메가 전후면 카메라를 장착했다. 무게와 두께는 각각 182g 9.0mm로, 갤럭시 노트2 보다 화면은 커졌지만 무게는 비슷하고 두께는 다소 얇다. 배터리 용량은 2600mAh.

최근 공개된 갤럭시S4의 AP가 1.9GHz 쿼드코어인 것에 비해, '갤럭시 메가'의 AP 성능은 최고라고 할 수 없지만, 6.3 모델의 경우 매우 얇은 두께가 주목할 만하다. 큰 화면 크기에도 두께가 갤럭시S4(7.9mm)와 거의 비슷하다. 갤럭시 노트2와 비교하면 화면은 커졌지만 두께가 크게 얇아져 큰 화면에도 사용감이 불편하지 않도록 제작됐다.

갤럭시 시리즈의 트레이드마크인 아몰레드 화면이 아닌 점도 특이하다. TFT화면은 자연스러운 색감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메가의 크기는 크지만 주머니에 넣거나 한손으로 들기에 전혀 무리가 없다. 가장 큰 특징은 스마트폰의 대중성과 태블릿의 폭넓은 사용성을 동시에 제공한다는 점이다. 예를 들면, 태블릿처럼 화면을 분할에 사용하거나 멀티태스킹을 이용해도 무리가 없지만 스마트폰처럼 한손으로 사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갤럭시 메가’는 최근 갤럭시S4에 탑재된 신기능도 포함됐다. ‘그룹 플레이’ ‘삼성 워치온’ ‘S 트렌스레이터’ ‘에어뷰’ 등을 적용했다. 또 태블릿의 사용감을 제공하는 만큼 ‘내 파일’, ‘S 메모’, ‘S 플래너’ 등 멀티테스킹을 적극 지원하는 다양한 어플리케이션도 장착했다.

신종균 삼성전자 IM부문 사장은 “우리는 그동안 큰 화면에 대한 잠재적 수요가 높다는 것을 인지하고 있었다. ‘갤럭시 메가’는 갤럭시 시리즈의 높은 사양을 유지하면서, 소비자들의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만족시킬 수 있는 선택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새로운 갤럭시 라인업 ‘갤럭시 메가’는 5월 초부터 유럽과 러시아에서 출시될 예정이며 점차 출시국가를 늘려갈 예정이다. 아직 한국 출시는 확정되지 않았다.



luckylucy@osen.co.kr

<사진>왼쪽부터 갤럭시 메가 6.3과 갤럭시 메가 5.8. /삼성전자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해적' 김남길 "'캐리비안' 조니뎁에 '의리' 더했다" 배우 김남길이 독특한 캐릭터로 우리 곁에 돌아온다. 내달 6일 개봉하는...

  • 제니퍼 애니스톤,...

    할리우드 스타 제니퍼 애니스톤이 자동차 사고를 겪었다. 미국 연예매체...

  • 디카프리오, 늘어진...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충격적인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 조지나 헤이그,...

    할리우드 스타 조지나 헤이그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디즈니 ‘겨울왕국’의...

  • ‘제2의...

    과연 박찬호(41)와 박지성(33)의 뒤를 잇는 슈퍼스타는 계속 나올 수...

  • 가슴에 태극기 품은...

    ‘우리나라는 박찬호가 선발투수로 나온다!’, ‘이번 월드컵도 박지성만...

  • 외로운 개척자,...

    한국 스포츠계의 ‘거성’ 박찬호(41)와 박지성(33)이 나란히 팬들에게...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이적설' 기성용, 1년만에 스완지 합류

'이적설'이 대두되고 있는 기성용(24)이 스완지에 합류했다. 25일(이하 한국시간) 웨일즈 일간지 사우스 웨일스 이브닝 포스트는 2014 브라질 월드컵...

추신수 1안타.. 팀 3연패

텍사스 레인저스 외야수 추신수가 2경기 만에 안타를 기록했으나 팀이 패했다.추신수는 25일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전에서 1번타자 겸...

'군도', 이틀에 100만 육박…'트포4'보다 20만명↑

영화 '군도: 민란의 시대'(감독 윤종빈, 이하 '군도')가 개봉 이틀만에 100만명에 육박하는 관객을 동원해, 기록 행진을 이어갔다.25일 영화진흥위원회...

스포츠 핫스타

소리아 팔아치운 TEX, 마무리 펠리츠 낙점

사실상 올 시즌 포기선언을 한 텍사스 레인저스의 '폭탄 세일'이 시작됐다. 이번에는 주전 마무리투수 호아킴 소리아가 팀을 떠나게 됐다. 존 대니얼스 텍사스 단장은 24일(이하 한국시간)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전 도중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 1:2 트레이드에 합의했다. 텍사스는 소리아를 보내는 대신 유망주 투수 코리 네벨과 제이크 톰슨을 받아왔다. 소리아는 팀...

OSEN FOCUS
극장은 지금!

'혹성탈출', 土 하루 44만...

영화 '혹성탈출:반격의 서막(이하 '혹성탈출')'이 토요일 하루 동안 44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3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두게 됐다.2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