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하하, 분노의 커플 술래잡기..최종 우승


[OSEN=윤가이 기자] '런닝맨' 커플 방울 숨바꼭질의 최종 우승은 독기 품은 '술래' 하하였다.
21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는 국민드라마 '내딸 서영이'의 완소 커플 이보영과 이상윤이 게스트로 출연해 '운명의 커플'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초반 이보영과 이상윤은 각각 유재석-김종국, 송지효-개리와 팀을 이뤄 레이스에 임했다. 남은 지석진과 이광수, 하하가 또 다른 팀을 이뤘다. 세 팀은 가로수길에서 빈컵 자유투 미션을 시작으로 뚝섬에서 지압판 3단 멀리 뛰기 미션, 뷔페 빙고 등 다양한 미션을 통해 승부를 갈랐다.
그 결과 김환 아나운서가 깜짝 진행한 커플 추첨을 통해 이보영-지석진, 유재석-송지효, 김종국-이광수, 이상윤-개리가 커플로 선정됐고 홀로 남은 하하는 술래가 됐다.
마지막 방울 숨바꼭질 장소로 이동한 식구들은 커플별로 방울을 달고 도망치기 시작했다. 하하는 각 커플들의 팔찌를 뜯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그러나 술래가 되자마자 김종국-이광수 커플의 공격을 받고 술래 이름표를 빼앗기고 말았다. 외로운 싸움에 지친 하하는 승부욕이 고조됐다. 독기를 품은 하하의 공격에 가장 먼저 팔찌를 내준 커플은 이상윤-하하. 이어 이광수-김종국, 송지효-유재석 커플이 하하와 뒤엉킨 가운데 몸싸움을 벌였다. 이광수-김종국이 먼저 아웃됐고 송지효-유재석과 하하의 접전 끝에 최종 승자는 분노의 승부욕을 발휘한 술래 하하가 됐다.
한편 이날 이보영은 연기를 통해 보여줬던 청초하고 단아한 이미지를 걷어내고 털털하고도 승부욕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며 눈길을 끌었다. 이상윤은 특유의 롱다리와 건강한 체력을 이용해 존재감을 발휘했다.
issu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천우희 "늘 불쌍하고 어려운 역할? 내 업이려니.."  배우 천우희가 영화에서 매번 존재감이 큰 역할을 맡는 것에...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크리스틴 스튜어트가 연인이었던 여자친구와 열애 2달만에...

  • [Oh!llywood]...

    故프린스의 부검 결과, 시신에서 진통제가 발견됐다고 미국 연예매체...

  • [Oh!llywood]...

    팝가수 리한나와 드레이크가 비밀리에 열애 중이라고 영국 연예매체 피플이...

  • [서정환의 사자후]...

    과연 KBL에서 최고가드를 다투는 양동근(35)과 김선형(27)을 한...

  • [허종호의 태클 걸기]...

    전북 현대의 이원화에 금이 갔다. 이제는 이원화 체제에서 제외됐던 선수들을...

  • [조남제의...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축구대표팀의 최종엔트리 확정이 임박했다.14일...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