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두산 신예 박건우, NC전 데뷔 첫 홈런



[OSEN=창원, 이상학 기자] 두산 외야수 박건우(23)가 데뷔 첫 홈런을 터뜨렸다. 

박건우는 27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3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NC와 원정경기에서 5회 정수빈의 대수비로 교체 출장, 8회초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때렸다. 프로 데뷔 첫 홈런. 

7-4로 리드한 8회 1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NC 구원투수 이성민의 초구를 몸쪽 144km 직구를 받아쳐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비거리120m 솔로 홈런으로 연결시켰다. 올 시즌 첫 안타이자 프로 데뷔 후 9경기만의 짜릿한 홈런 손맛을 봤다. 

서울고를 졸업한 뒤 지난 2009년 2차 2번 전체 10순위로 두산에 입단한 박건우는 올해 경찰청에서 제대하며 새로운 기대주로 떠올랐다. 시범경기에서 가능성을 보인 그는 이날 시즌 두 번째 1군 엔트리에 등록됐고, 홈런까지 쏘아올리며 잠재력을 터뜨리기 시작했다. 

waw@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