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정글의 법칙' 팀 최종우승..'역시 몸대결 최고'

[OSEN=강서정 기자] 역시 '정글의 법칙' 팀은 강했다. 모든 대결에서 '런닝맨' 멤버들을 제치고 최종우승을 거머쥐었다.

12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이 '정글의 법칙' 최정예 멤버들 김병만, 박정철, 노우진, 전혜빈, 정진운과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두 팀은 가장 먼저 '199초를 잡아라' 게임에 임했다. 이는 오리발 신고 줄넘기 하기, 물 속에서 양말 벗기, 물 속에서 알까기 하기, 훌라우프 하며 공 받기 등 다섯 가지를 모두 199초 안에 해야 하는 미션이었다.


'정글' 팀은 정글에서 종횡무진 했던 멤버들인 만큼 첫 번째 미션은 그리 어렵지 않았다. 이들은 전투력을 상승 시키며 두 번 만에 미션에 성공했다.

이어 두 번째 철봉 수중 대전에서 김병만은 철봉 위에 마치 자신의 거실인 것 마냥 편하게 돌아다녔고 전혜빈과 정진운 또한 철봉 위를 자유롭게 다니며 '런닝맨' 멤버들을 모두 물 속으로 빠뜨려 대결에서 이겼다.

그러나 세 번째 대결에는 실패했다. '런닝맨' 멤버 중 진짜 여배우와 통화한 사람과 고깔 의자에 앉아 있는 사람을 찾는 대결에서 '정글' 팀이 모두 못 맞춰 지고 말았다.

마지막 인질을 구해 이름표 떼기에 승리하라는 대결이 펼쳐졌다. 우선 인질들은 같은 팀 멤버들에게 이름표를 받아 추격전에 합류할 수 있었다.

'런닝맨' 멤버들은 노하우로 인질이 된 유재석과 지석진을 구출한 후 대결을 펼쳤지만 '정글' 팀은 도망가기에 급급했다. 여기에 전혜빈과 하하가 금방 이름표를 떼여 아웃되며 전세가 '런닝맨'으로 기울었다.

그러나 '정글'의 에이스 김병만과 정진운이 한꺼번에 이광수와 지석진을 아웃시키며 전세를 가져오는 듯 했으나 모든 멤버들이 모여 대결을 하는 가운데 노우진과 박정철까지 모두 아웃돼 정진운과 김병만만 남아 '정글'팀은 다시 위기를 맞았다.

이에 김병만과 정진운은 정면 대결을 택했고 송지효와 유재석, 개리를 차례대로 아웃시켰다. 마지막 남은 멤버는 능력자 김종국.

정진운과 김병만은 마지막으로 김종국을 상대로 접접전을 펼쳤다. 김종국과 김병만의 초접전 대결이 벌어지는 가운데 김종국이 김병만에게 이름표를 뜯겼고 이 순간을 틈나 정진운이 김종국의 이름표를 떼 최종우승 했다.

kangsj@osen.co.kr

<사진> SBS '정글의 법칙' 화면 캡처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미생' 김대명 "김대리 넘어서기…내 몫" 원작이 있는 드라마에 출연한다는 건 분명 부담스러운 일이다. 원작팬이 두터울 경우엔...

  • [천일평의 야구장...

    타고투저 현상이 내년에 더 심해질 전망입니다.전반적으로 공격력이 투수력보다...

  • [기록으로 보는...

    올 시즌 프로야구의 가장 큰 화두는 ‘타고투저’였다. 타자들의 기술 향상,...

  • [천일평의 야구장...

    삼성 라이온즈는 이번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서 간판투수 배영수(33)와...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정글의 법칙' 시청률 12.6%로 소폭 하락..동시간대 1위

SBS '정글의법칙 in 코스타리카'(이하 '정글의 법칙')가 시청률 12.6%(이하 전국기준, 닐슨코리아제공)로 동시간대 1위 자리를 지켰다.20일 시청률...

윤성빈, FIBT월드컵 2차대회 銅... 썰매 종목 사상 첫 메달

한국 스켈레톤 대표팀이 썰매 종목 역사상 월드컵 최초 메달을 획득하며 새로운 역사를 만들었다. 주인공은 바로 조인호(37) 감독이 이끄는 한국 스켈레톤...

류승우 결승골, 시즌 4호 득점... 브라운슈바이크 1-0 승리

임대 이적이 확정된 류승우(22, 브라운슈바이크)가 잔류를 자축하듯 시즌 4호골을 터뜨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류승우는 20일(이하 한국시간) 열린...

스포츠 핫스타

SD 저스틴 업튼 영입, 외야진 '전면 개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가 저스틴 업튼까지 영입하며 외야진을 전면 개편했다. 샌디에이고는 20일(이하 한국시간)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트레이드를 통해 업튼을 데려왔다. 샌디에이고가 업튼, 투수 애런 노스크래프트를 받는 조건으로 애틀랜타에 투수 맥스 프리드, 내야수 더스틴 피터슨, 제이스 피터슨, 외야수 말렉스 스미스를 보내는 4대2 트레이드가 성사됐다. 지난 2007년...

OSEN FOCUS
극장은 지금!

'국제시장', 이틀 연속 박스...

영화 '국제시장'이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2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국제시장'은 지난 19일 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