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비투비, 캄보디아 첫 방문..팬미팅+봉사활동


[OSEN=박현민 기자] 그룹 비투비가 팬미팅과 봉사활동으로, 첫 캄보디아 프로모션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비투비는 지난 19일부터 2박 3일간 캄보디아 프놈펜의 코 피크 시어터(Koh Pich Theatre)에서 열린 캄보디아 첫 팬미팅을 시작으로 다양한 프로모션을 전개했다.
비투비는 앞서 태국에서의 팬미팅을 단숨에 매진시키고 여러 방송프로그램 출연 등 공격적인 프로모션을 전개하며 현지 언론의 주목을 받아 차세대 한류 파워를 입증한 바 있다. 이어 캄보디아 프놈펜으로 건너간 비투비는 케이팝의 열풍이 이제 막 시작된 캄보디아에서 신인으로서는 이례적인 숫자의 1000여명 관중을 동원한 팬미팅을 열어 빠르게 자리 잡은 동남아시아에서의 인기 기반을 증명했다.
비투비의 첫 캄보디아 팬미팅은 ‘비투비 프레스 플레이 인 캄보디아(BTOB Press Play in Cambodia)’라는 타이틀로 현지 50여개의 매체가 참여한 가운데 1000여명의 팬들과 함께 뜨거운 열기의 무대를 이어갔다. 비투비는 깜찍한 애교와 재치 넘치는 캄보디아어로 시종일관 팬들을 즐겁게 했고, 이는 엄청난 환호로 이어졌다.
이 날 팬미팅에서 관객석을 가득 메운 캄보디아 현지 팬들은 절반에 가까운 남성팬들의 수치가 눈길을 모았다. 이는 비투비의 여러 곡에 걸쳐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커버하는 케이팝 커버댄스 그룹들이 속속 생겨나는 까닭에 캄보디아 현지 팬들 중에는 남성팬의 비중이 높은 것으로 현지 가요 관계자들은 분석했다.
또한 비투비는 20일 프놈펜 인근의 한 복지시설을 방문해 잊지 못할 추억을 남기기도 했다. 현지 복지시설에 살고 있는 100여명의 어린이들에게 직접 노래를 불러주기도 하고 함께 간식을 나눠주는 등 훈훈한 시간을 가졌다. 이어 비투비는 관련 시설의 페인트 공사를 벌이는 등 더운 날씨 속에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프로모션 외의 의미 있는 행보를 보이기도 했다.
비투비의 리더 서은광은 “처음 방문한 캄보디아에서 팬미팅을 열게 된 것에 이어 현지의 어린이 친구들과 뜻 깊은 시간을 보내게 되어서 기쁘다. 우리 노래에 미소로 환하게 맞아주는 얼굴에서 동심으로 힐링을 받은 것 같다. 다음에 더 긴 시간을 함께할 수 있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태국-캄보디아에서의 팬미팅 및 봉사활동을 아우르는 다양한 활동을 마치고 귀국한 비투비는 23일 말레이시아로 공연을 위해 출국할 예정이다.
gat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수향 “귀여운 것도 잘한다는 말, 듣고 싶었어요” ‘신기생뎐’ 속에서 단아함의 절정을 보여줬던 임수향을...

  • [손남원...

    연일 기승을 부린 역대급 폭염은 이제 물러가는 분위기다. 길고 길었던...

  • [Oh!llywood]...

     팝스타 아델이 팬의 결혼식 초대에 흔쾌히...

  • [Oh!llywood]...

    팝가수 그웬 스테파니와 블레이크 쉘톤이 올 크리스마스에 결혼식을 올릴...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