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송지효, 남학생들 사랑으로 '최종우승'..꽃미녀 위력

[OSEN=강서정 기자] 송지효 팀이 남학생들의 무한 사랑으로 최종우승을 했다.

2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꽃미남 체육대회' 특집으로 출연한

이현우와 김수현이 멤버들과 레이스를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첫 번째 미션으로 지압판 장애물 릴레이를 수행했다. 모두들 지압판을 보고 두려워 하고 있는 가운데 김수현이 초스피드로 지압판을 달리며 대활약을 펼쳐 첫 번째 미션에서 가장 먼저 우승했다.

이어 두 번째로 수영장 묵찌바 대결을 펼쳤다. 김수현 팀은 첫 번째 미션에서 승리해 부전승으로 게임을 했다. 멤버들은 한 사람의 묵찌빠에 벌칙이 결정되는 이번 미션에서 멤버들은 서로 신경전을 벌이며 묵찌빠를 했고 경기를 끝내고 세 번째로 선착순 동네 한바퀴 미션을 수행했다.

선착순 동네 한바퀴 미션에서 발가락 빨래 널기, 수박씨 얼굴에 붙이기, 요구르트 볼링, 닭 한 마리 잡아오기 등을 통해 선착순으로 미션을 했고 유재석 팀이 우승했다.

마지막으로 서강대학교에서 300명의 대학생들과 함께 최종 결전 종목에 임했다. 최종 승부는 300명이 3각 줄다리기로 결정됐다. 송지효 초록팀, 김수현 파랑팀, 이현우 빨강팀에 각각 100명의 학생들이 합류해 게임을 했다.

3각 줄다리기에서 가장 맨 뒤에 있는 멤버가 종을 울리면 경기가 종료, 첫 번째 대결에서 가장 인원이 적었지만 송지효의 기운을 받은 초록팀이 가장 먼저 종을 울렸다.

두 번째 3각 줄다리기에서 초록팀이 우세하는 듯 했지만 파랑팀이 김수현이 가장 먼저 종을 울려 두 번째 대결에서 이겼다.

마지막 대결에서 김수현 팀과 송지효 팀이 치열한 접전을 펼친 끝에 송지효 팀의 남학생들이 "지효! 지효!"라고 구호를 외치며 힘을 냈고 결국 초록팀이 종을 울리며 최종 우승했다. 우승한 후 남학생들은 송지효를 향해 이름을 연호하며 우승의 기쁨을 함께 했다.

kangsj@osen.co.kr

<사진> SBS '런닝맨' 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입력

    With Star

    강소라 "이종석 애교, 받아들이기 힘들었어요" 배우 강소라를 만났다. 그리고 이상형이 바뀌었다. '강소라가 남자였다면 꼭 만나고...

    • 제니퍼 애니스톤,...

      할리우드 스타 제니퍼 애니스톤이 자동차 사고를 겪었다. 미국 연예매체...

    • 디카프리오, 늘어진...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충격적인 근황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 조지나 헤이그,...

      할리우드 스타 조지나 헤이그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디즈니 ‘겨울왕국’의...

    • ‘제2의...

      과연 박찬호(41)와 박지성(33)의 뒤를 잇는 슈퍼스타는 계속 나올 수...

    • 가슴에 태극기 품은...

      ‘우리나라는 박찬호가 선발투수로 나온다!’, ‘이번 월드컵도 박지성만...

    • 외로운 개척자,...

      한국 스포츠계의 ‘거성’ 박찬호(41)와 박지성(33)이 나란히 팬들에게...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이적설' 기성용, 1년만에 스완지 합류

    '이적설'이 대두되고 있는 기성용(24)이 스완지에 합류했다. 25일(이하 한국시간) 웨일즈 일간지 사우스 웨일스 이브닝 포스트는 2014 브라질 월드컵...

    추신수 1안타.. 팀 3연패

    텍사스 레인저스 외야수 추신수가 2경기 만에 안타를 기록했으나 팀이 패했다.추신수는 25일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욕 양키스전에서 1번타자 겸...

    '군도', 이틀에 100만 육박…'트포4'보다 20만명↑

    영화 '군도: 민란의 시대'(감독 윤종빈, 이하 '군도')가 개봉 이틀만에 100만명에 육박하는 관객을 동원해, 기록 행진을 이어갔다.25일 영화진흥위원회...

    스포츠 핫스타

    ‘두 번째 DL행’ 윤석민, 볼티모어의 의중은?

    윤석민(28, 볼티모어)이 갑작스레 두 번째 부상자 명단(DL)에 올랐다.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 몇몇 검진이 끝난 뒤 다시 마운드에 오를 전망이다.볼티모어 산하 트리플A팀인 노포크 타이즈에서 구위를 끌어올리고 있는 윤석민은 24일(이하 한국시간) DL에 올랐다. 이번에는 오른쪽 팔꿈치의 문제다. 윤석민은 6월 말 오른쪽 어깨에 통증을 느껴 27일 정도...

    OSEN FOCUS
    극장은 지금!

    '혹성탈출', 土 하루 44만...

    영화 '혹성탈출:반격의 서막(이하 '혹성탈출')'이 토요일 하루 동안 44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3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두게 됐다.20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