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무면허 사고’ 김민우, 30G 출장 정지-벌금 1000만원





[OSEN=목동, 박현철 기자] 넥센 히어로즈는 9일 새벽 무면허 음주상태에서 접촉사고를 낸 내야수 김민우(34)에 대해 30경기 출장정지 조치와 벌금 1000만원 중징계 조치를 내렸다.

김민우는 9일 오전 5시께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호텔 앞 도로에서 아우디 차량을 후진시키다가 뒤에 있던 택시를 들이받았다. 경찰 관계자는 "조회 결과 해당 아우디 차량은 김씨 소유이며 김씨는 현재 무면허 상태"라면서 "사고를 낸 사람이 김씨인 것으로 최종 확인되면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 적용이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고를 낸 김민우는 “프로야구 선수로 무면허 음주 사고를 내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 경찰조사가 추가로 필요하여 출두 요청이 있다면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 팀이 좋은 성적을 이어가고 있는 상황에서 폐를 끼친 것 같아 죄송하고, 응원해 주시는 팬들에게도 사과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라고 밝혔다.

구단은 "이번 사고와 관련하여 팬 여러분께 사죄드리며, 자체 중징계와는 별도로 프로야구 선수가 지켜야할 사회적 역할에 대해 선수단 교육을 강화할 것이며, 재발 방지를 위해 선수단 관리에 더욱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구단과 선수단의 자체 중징계에 대해서는 겸허히 받아들이며, 2군에서 자숙하는 시간을 통해 자신을 되돌아 보는 시간을 가지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구단에서는 이번 사고로 인하여 금일 예정되어 있던 ‘달샤벳’의 시구 행사를 취소하였다.

한편 김민우는 이미 지난 8일 KIA전이 끝난 후 1군 엔트리 말소가 결정된 상황이었다. 김민우를 대신해 내야수 신현철이 1군에 등록되었다. 올 시즌 김민우는 백업 내야수로 출장하며 33경기 2할9푼2리 11타점을 기록 중이었다.

farinell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