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불의 여신' 성인-아역 싱크로율, 이 정도일 줄이야



[OSEN= 정유진 기자] MBC 월화드라마 '불의 여신 정이'(극본 권순규 이서윤, 연출 박성수 정대윤)가 아역 배우들과 성인 연기자들의 높은 싱크로율이 돋보이는 사진을 공개했다.

'불의 여신 정이' 측은 15일 본격적으로 등장하게 될 문근영, 이상윤, 김범, 서현진, 박건형, 이광수 등 성인연기자들과 지난 4회까지 열연해 온 아역들의 사진을 선보였더.

공개된 사진 속 성인 배우들과 아역들의 모습은 유난히 닮아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광해 역을 맡은 이상윤과 노영학은 광해가 고민이 있을 때 마다 향하는 산 속 땅굴에서 같은 포즈와 눈빛을 취하며 마치 도플갱어같은 싱크로율을 자랑해 보는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뿐만 아니라 티없는 미소가 돋보이는 문근영-진지희, 단아한 미모가 아름다운 서현진-김지민, 긴 머리에 우수어린 눈빛을 보이는 김범-김태도 등 성인배우와 아역들은 저마다 비슷한 분위기를 풍기며 재미를 더하고 있다.
 


한편, '불의 여신 정이'의 오늘(15일) 방송 분에서는 정이(문근영 분)가 조선 최초의 여성 사기장이 되기로 결심하고, 문사승(변희봉 분)의 제자가 되기 위한 결연한 의지를 보이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오후 10시 방송.

eujenej@osen.co.kr

<사진> 케이팍스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