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나오미 왓츠, 로빈 라이트, 전라 베드신 공개!


[OSEN=이슈팀] 올 여름 가장 뜨거운 파격 멜로 '투 마더스'가 나오미 왓츠와 로빈 라이트의 아름답고 관능적인 베드신을 공개해 화제다.
서로의 아들과 사랑에 빠진 두 엄마의 파격적인 스토리를 담은 영화 '투 마더스'가 아찔한 베드씬 스틸을 전격 공개한다. 40대라는 나이를 무색하게 만드는 매혹적인 미모와 섹시함을 소유한 나오미 왓츠와 로빈 라이트는 극중에서 서로의 10대 아들들과 금지된 사랑에 빠지는 엄마들 릴과 로즈 역할로 분해 관능적인 베드씬을 선보임과 동시에 로맨틱한 멜로를 연출한다. 특히 '투 마더스'에서 20대의 매력적인 남자 배우들과의 베드씬도 전혀 어색함이 없을 정도로 나오미 왓츠와 로빈 라이트의 환상적인 몸매는 친구인 두 여인이 서로의 아들과 크로스로 사랑에 빠진다는 파격 소재마저 수긍하게 만들 정도라는 평이다.

나오미 왓츠는 여리고 감성적인 릴 역할로 지금까지 보여준 적 없던 고혹적인 섹시미를 선보인다. 릴은 친구의 아들 톰을 통해 친구와 아들의 관계를 알게 된 후 혼란스러워하지만 반항심에 릴을 충동, 도발하는 톰(제임스 프레체빌)의 유혹을 뿌리치지 못하고 욕망에 빠져든다. '투 마더스'에서 나오미 왓츠는 그동안 느껴보지 못했던 행복감에 두려우면서도 멈출 수 없는 사랑에 빠진 릴의 모습을 아카데미 노미네이트 배우의 명성에 걸맞은 빼어난 연기력으로 표현해냈다. 또한 그동안 다른 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나오미 왓츠의 파격 베드씬은 '투 마더스'에 대한 관심을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한편, 로빈 라이트는 이성적이고 책임감 강한 여인 로즈 역할로 완벽하게 분해 그 어느 영화에서보다 매혹적이고 세련된 관능미를 발산한다. 로즈는 자신에게 적극적으로 다가오는 친구의 아들 이안(자비에르 사무엘)을 애써 외면하려고 하지만 매력적인 남자로 자란 이안과 사랑에 빠져들며 애틋하면서도 고혹적인 분위기를 연출해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뿐만 아니라 로빈 라이트는 파격 정사씬을 위해 전라 노출을 감행해 영화에 대한 그녀의 열정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미모의 연기파 배우 나오미 왓츠와 로빈 라이트가 환상적인 몸매와 파격적인 베드씬을 공개해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은 가운데 올 여름 단 하나의 파격 멜로 영화 '투 마더스'는 8월 22일 국내 개봉을 앞두고 있다.
osenho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치인트’ 지윤호 “오영곤, 발암캐릭터 1등이죠” 하고는 끈질기게 쫓아다닌다. 보고 있으면 분노가 솟구치게 하는...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시카 알바가 사업 성공의 비결을...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맷 데이먼과 채닝 테이텀이 스티븐 소더버그...

  • [손남원의 이젠 말할...

    요즘 개그맨 윤정수의 재발견이다. 1990년대 최고의 인기를 누렸던 그가...

  • KBL 심판의...

    #속공 상황이었다. 외국인 선수는 상대편 골밑으로 달려들었다. 빠른...

  • [조남제의...

    신태용(46) 감독이 김정남(73) 한국프로축구연맹 부회장...

  • [서정환의...

    산적 같은 남자들의 인터뷰는 가라. 100% 사심을 담아 여신들만 찾아가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박세웅, 9일 니혼햄전 선발 출격… 사이토와 맞대결

롯데 자이언츠와 일본 니혼햄 파이터스의 첫 번째 연습 경기 선발 투수가 정해졌다.롯데는 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오리아 스포츠 콤플렉스의...

스타들의 세배, 새해인사도 10인10색[설날특집]

병신년(丙申年) 설날을 맞아 스타들이 저마다 특색 있는 새해 인사를 건넸다. 연예계 스타들이 SNS를 통해 팬들에게 보낸 10인 10색 메시지를 한 자리에...

'디에구 코스타 동점골' 첼시, 맨유와 1-1 무승부

첼시를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비겼다.첼시는 8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 스탬퍼드 브리지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스포츠 핫스타

강소휘-이한비, 당찬 신인 해결사 뜬다

원곡고 동기, 활력소 톡톡 입지 확장패기와 재능 갖춰, 라이벌 구도 기대[OSEN=김태우 기자] 아직 경험이 부족하지만 ‘신인의 패기’라는 말이 실감난다. 두려워하지 않고 적극적으로 부딪히는 자세에서 발전 가능성을 오롯이 읽을 수 있다. 올 시즌 여자부 최고 신인들인 강소휘(19, GS칼텍스, 180㎝)와 이한비(20,...

OSEN FOCUS
극장은 지금!

[Oh!llywood]멜라니...

왕년의 할리우드 섹시스타 멜라니 그리피스가 "여자들은 절대로 결혼하지 마라(Don't Get Married, Ever)는 충고를 던져 그 배경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