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나오미 왓츠, 로빈 라이트, 전라 베드신 공개!

[OSEN=이슈팀] 올 여름 가장 뜨거운 파격 멜로 '투 마더스'가 나오미 왓츠와 로빈 라이트의 아름답고 관능적인 베드신을 공개해 화제다.

서로의 아들과 사랑에 빠진 두 엄마의 파격적인 스토리를 담은 영화 '투 마더스'가 아찔한 베드씬 스틸을 전격 공개한다. 40대라는 나이를 무색하게 만드는 매혹적인 미모와 섹시함을 소유한 나오미 왓츠와 로빈 라이트는 극중에서 서로의 10대 아들들과 금지된 사랑에 빠지는 엄마들 릴과 로즈 역할로 분해 관능적인 베드씬을 선보임과 동시에 로맨틱한 멜로를 연출한다. 특히 '투 마더스'에서 20대의 매력적인 남자 배우들과의 베드씬도 전혀 어색함이 없을 정도로 나오미 왓츠와 로빈 라이트의 환상적인 몸매는 친구인 두 여인이 서로의 아들과 크로스로 사랑에 빠진다는 파격 소재마저 수긍하게 만들 정도라는 평이다.

나오미 왓츠는 여리고 감성적인 릴 역할로 지금까지 보여준 적 없던 고혹적인 섹시미를 선보인다. 릴은 친구의 아들 톰을 통해 친구와 아들의 관계를 알게 된 후 혼란스러워하지만 반항심에 릴을 충동, 도발하는 톰(제임스 프레체빌)의 유혹을 뿌리치지 못하고 욕망에 빠져든다. '투 마더스'에서 나오미 왓츠는 그동안 느껴보지 못했던 행복감에 두려우면서도 멈출 수 없는 사랑에 빠진 릴의 모습을 아카데미 노미네이트 배우의 명성에 걸맞은 빼어난 연기력으로 표현해냈다. 또한 그동안 다른 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나오미 왓츠의 파격 베드씬은 '투 마더스'에 대한 관심을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한편, 로빈 라이트는 이성적이고 책임감 강한 여인 로즈 역할로 완벽하게 분해 그 어느 영화에서보다 매혹적이고 세련된 관능미를 발산한다. 로즈는 자신에게 적극적으로 다가오는 친구의 아들 이안(자비에르 사무엘)을 애써 외면하려고 하지만 매력적인 남자로 자란 이안과 사랑에 빠져들며 애틋하면서도 고혹적인 분위기를 연출해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뿐만 아니라 로빈 라이트는 파격 정사씬을 위해 전라 노출을 감행해 영화에 대한 그녀의 열정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미모의 연기파 배우 나오미 왓츠와 로빈 라이트가 환상적인 몸매와 파격적인 베드씬을 공개해 관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은 가운데 올 여름 단 하나의 파격 멜로 영화 '투 마더스'는 8월 22일 국내 개봉을 앞두고 있다.

osenho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군도' 홍일점 윤지혜, "신인? 새롭게 태어난 기분" 요즘 가장 부러운 여배우로 꼽히는 이가 있다. 배우 윤지혜다. 영화 '군도:민란의...

  • [천일평의 야구장...

    이상한 한국형 비디오 판독 규정 때문에 심판의 오심이 그대로 인정되는 사태가...

  • '30초룰 무용론?'...

    비디오 판독으로 판정을 번복하는 심판 합의판정제가 후반기 시작과 함께...

  • [박승현의 ML통신]...

    23일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명량', 이틀만에 100만 돌파..역대 최단 속도

영화 '명량'(김한민 감독)이 개봉 이틀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명량'은 31일 오후 1시 30분, 100만 관객을...

류현진 등판 하루 연기, 8월 3일 와다와 '한일전'

LA 다저스 류현진의 선발 등판 일정이 하루 밀렸다. 다저스 돈 매팅리 감독은 31일(이하 한국시간) 류현진의 선발 등판 일정을 조정, 8월 3일 시카고...

'실종' 호나우디뉴 노리는 QPR, 깜짝 이적 가능?

퀸스파크 레인저스(QPR)가 '외계인' 호나우디뉴(34)를 영입하고자 한다는 보도가 나왔다.영국 일간지 익스프레스는 지난 29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스포츠 핫스타

제라드, 리버풀과 재계약? 아니면 람파드처럼?

잉글랜드 축구대표팀에서 은퇴를 선언한 스티븐 제라드(34)가 소속팀 리버풀과의 재계약 문제에 대해 언급, 관심을 모았다. 31일(한국시간) 영국 '미러'에 따르면 제라드는 첼시에서 활약하다가 미국 메이저리그사커(MLS) 뉴욕시티FC로 이적한 프랭크 람파드(36)의 사례를 따를 수도 있다는 점을 애써 부정하지 않았다. 제라드는 프랑크의 예를 들며 "언젠가 내게도 일어날...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두근두근 내인생', 송혜교 표...

배우 송혜교가 처음으로 엄마 연기에 도전한다. 송혜교 표 모성애는 과연 어떤 모습일까.송혜교는 열일곱의 나이에 자식을 낳은 어린 부모와 열일곱을 앞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