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식구’ 한혜진·김지수, ‘따뜻한 말 한마디’서 앙숙관계 된다

[OSEN=강서정 기자] 같은 소속사 나무엑터스 식구 배우 한혜진과 김지수가 드라마 ‘따뜻한 말 한마디’에서는 앙숙관계가 된다.

한혜진과 김지수는 오는 12일 방송예정인 SBS 새 월화드라마 ‘따뜻한 말 한 마디’(극본 하명희, 연출 최영훈) 출연을 확정지었다.


한솥밥을 먹는 한혜진과 김지수가 각각 드라마에서는 남자주인공 지진희의 내연녀와 아내 역을 맡아 묘한 관계에 놓이는 재미있는 상황이 연출된다.

때로는 철없다는 소리를 들을 정도로 발랄하고 뭐든지 잘해 부모의 기대를 한 몸에 받으며 성장한 인물 나은진 역을 맡은 한혜진은 송미경(김지수 분)의 남편과 불륜관계에 빠지고 김지수는 순해 보이지만 허투루 넘어가는 일이 없고, 속을 내보이지 않지만 마음으로는 다 계산하고 있는 성격의 인물 송미경 역을 맡아 자신의 남편과 금지된 사랑을 하는 나은진에게 복수를 다짐한다.

특히 송미경은 남편의 외도 사실을 알게 된 후 복수를 위해 주도면밀하게 나은진에게 접근한다. 나은진이 수강하는 쿠킹클래스에 참가해 결국 나은진이 자신을 믿게 만들고 나은진은 송미경에게 모든 것을 털어놓는 사이가 된다.

두 사람의 소속사 관계자는 OSEN에 “한혜진과 김지수가 같은 소속사 식구로 친한 사이인데 한 남자를 두고 앙숙관계가 돼 묘하기도 하고 재미있는 상황이 됐다”고 전했다.

그간 불륜을 다루는 드라마에서는 보통 본처와 내연녀가 만나자마자 신경전을 펼치거나 몸싸움을 벌이는 등 과격한 모습을 담았지만 ‘따뜻한 말 한마디’는 다른 차원의 관계가 그려질 예정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따뜻한 한 마디’는 중년 남녀가 위험한 사랑에 빠지면서 겪게 되는 가족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JTBC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의 하명희 작가와 SBS 드라마 ‘다섯 손가락’의 연출을 맡았던 최영훈 피디가 손잡은 작품. 오는 12월 2일 첫 방송 예정이다.

kangsj@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김동욱, “가까운 목표들과 싸움, 삶의 실마리 찾았다” 배우 김동욱과 코미디는 쉽게 연결되지 않는다. MBC 드라마 ‘커피 프린스...

  • [Oh!llywood]...

    NBC 유명 드라마 '로 앤 오더(LAW AND ORDER)' 감독 제이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벤 애플렉과 불륜설에 휩싸인 유모 측이 벤 애플렉과의 열애가...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벤 애플렉 측이 제기된 유모와의 불륜설을 강하게 부인했다고...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추신수 시즌 13호 솔로 홈런

추신수(33, 텍사스 레인저스)가 솔로포를 쏘아 올리며 시즌 20홈런을 바라보고 있다.추신수는 3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CNN, ‘한국의 억만장자 정몽준 FIFA회장 도전’

미국매체 ‘CNN’이 정몽준(64) 대한축구협회 명예회장의 국제축구연맹(FIFA) 회장직 출마에 대해 상세히 보도했다. CNN은 정 회장이 지난 30일...

'암살', 9일만에 500만 돌파…전지현 도시락 공약 실천

영화 '암살'이 개봉 9일만에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올해 최단기간 400만 관객 돌파, 역대 한국영화 주말 박스오피스 2위에 오르며 흥행 기록을...

스포츠 핫스타

'동아시안컵 출전' 슈틸리케, "기술적 문제...

"기술적으로 문제 있겠지만 조직력으로 극복하겠다".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31일 오전 9시10분 KE881편을 이용해 중국 우한으로 출국했다. 슈틸리케 감독을 비롯해 22명의 태극전사가 떠났으며, 미드필더 정우영(빗셀 고베)은 현지에서 합류할 예정이다. 슈틸리케 감독은 출국에 앞서 가진 인터뷰서 "이번에 가는 선수들은 가능성이 많은...

OSEN FOCUS
극장은 지금!

한국영화, 천만 노리거나 쪽박...

한국 영화계에 중간이 사라졌다. 200~400만 관객으로 짭짤하게 수익을 내는 20억~40억원 제작비 영화들을 찾아보기 힘들다는 얘기다. 100만명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