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최진혁, 허당 매력에도 최종우승..상속자 됐다

[OSEN=선미경 기자] 배우 최진혁이 유재석과 개리, 김우빈과 박신혜를 제치고 최후의 상속자가 됐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의 '상속전쟁' 레이스에서 멤버들은 RM그룹을 상속받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유재석과 개리는 최진혁, 김우빈, 박신혜와 한 팀(RM패션)을, 김종국, 지석진, 하하, 송지효, 이광수가 한 팀(RM오일)을 이뤘다.


첫 번째 게임인 '상속자, 압박의 무게를 견뎌라'에서는 최진혁과 김우빈의 활약으로 RM패션 팀이 승리했고, 이로써 팀원들은 각각 주식이 든 통장을 받았다.

이어진 통장 경매 게임에서는 RM패션 팀과 RM오일 팀이 접전을 펼쳤다. 이번 게임에서 이긴 멤버는 상대편의 통장을 받을 수 있었고, 물따구 벌칙도 수행할 수 있었다. 첫 번째 엄지손가락 레슬링에서는 이광수가 최진혁을 이겼고, 두 번째 카운트다운 탈의실에서도 하하가 유재석을 제치고 승리했다. 또 숟가락 청기백기에서는 박신혜가, 초스피드 가위바위보 대결에서 역시 유재석 팀이 승리했다.

계속해서 양 팀은 '상속자, 머리싸움에서 살아남아라' 게임을 했다. 유재석은 하하를 이겼지만, 김종국이 김우빈과 최진혁을 체치고 승리했다. 그러나 김종국은 박신혜와의 대결에서 일부러 패배하면서 최종적으로 유재석 팀이 승리할 수 있었다.

마지막으로 두 팀은 주주들을 찾아 위임장을 획득하는 미션을 수행했다. '런닝맨' 멤버들과 박신혜, 김우빈, 최진혁은 RM그룹의 주주인 임성훈, 컬투, 홍록기, 걸스데이, 박선영 앵커 등을 찾아다니며 위임장을 받기 위해 노력했다. 박신혜는 컬투 앞에서 씨스타 춤을 췄고, 유재석과 최진혁은 커피를 선물하기도 했다. 결국 컬투는 김종국에게 임성훈과 박선영 앵커는 유재석에게, 홍록기는 박신혜에게 위임장을 줬다. 최종적으로 RM패션 팀은 위임장 5개, RM오일 팀은 3개를 획득했다.

결국 위임장 5개를 획득한 RM패션 팀이 승리했고, 마지막으로 미션을 통해 얻은 통장의 잔고를 확인해 최종 우승자를 가렸다. 마지막 미션에서는 통장 갯수는 적었지만 잔고가 가장 많은 최진혁이 우승, 최종적으로 RM그룹의 상속자가 됐다.

seon@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임지연 "'상류사회', 영화와 이질감 느낄까봐 오버 연기" 배우 임지연(25)은 쾌활했다. 스스로 ‘상류사회’ 이지이가 실제 모습이라고 말할...

  • [Oh!llywood]...

    할리우드 유명 제작사 라이온스게이트가 일본 애니메이션 '나루토'의 실사화를...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 피트가 미얀마 로힝야족을 위해 도움을...

  • [Oh!llywood]...

    NBC 유명 드라마 '로 앤 오더(LAW AND ORDER)' 감독 제이스...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ESPN,강정호 7월 DRS MLB 최고

공격에서 최고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강정호(28, 피츠버그)가 수비에서도 인정을 받고 있다. 7월에 한정된 이야기이기는 하지만 수비 지표에서...

원더걸스, 이틀째 7개차트 1위..'롱런 관건'

걸그룹 원더걸스가 이틀째 음원차트를 강타했다.4일 오전 7시 기준, 원더걸스의 신곡 '아이필유(I Feel You)'는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을 비롯해...

숙명의 한일전 앞둔 J리거 '5人5色' 출사표

'배수진.'첫 발걸음은 가벼웠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A대표팀은 지난 2일(이하 한국시간) 저녁 우한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서 열린 개최국 중국과...

스포츠 핫스타

美 CBS, "강정호의 폭주, NL ROY 유력 후보"

내셔널리그 올해의 신인 레이스가 판도가 바뀌고 있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강정호(28)가 연일 강력한 신인왕 후보로 존재감을 높이고 있다. 미국 'CBS스포츠'는 3일(이하 한국시간) 2015년 메이저리그 후반기 초반 일어나고 있는 10가지 눈에 띄는 현상을 꼽았는데 그 중 4번째로 강정호의 활약을 선정했다. '강정호의 폭주, 신인왕 레이스 유력 후보'라는...

OSEN FOCUS
극장은 지금!

[무비톡톡]'MI5' 개봉...

'톰 아저씨' 톰 크루즈 아니면 누가 '미션 임파서블' 에단 호크를 연기할까. 대표적인 친한파 할리우드 톱스타 톰 크루즈의 내한으로 국내에서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