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최진혁, 허당 매력에도 최종우승..상속자 됐다

[OSEN=선미경 기자] 배우 최진혁이 유재석과 개리, 김우빈과 박신혜를 제치고 최후의 상속자가 됐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의 '상속전쟁' 레이스에서 멤버들은 RM그룹을 상속받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유재석과 개리는 최진혁, 김우빈, 박신혜와 한 팀(RM패션)을, 김종국, 지석진, 하하, 송지효, 이광수가 한 팀(RM오일)을 이뤘다.

첫 번째 게임인 '상속자, 압박의 무게를 견뎌라'에서는 최진혁과 김우빈의 활약으로 RM패션 팀이 승리했고, 이로써 팀원들은 각각 주식이 든 통장을 받았다.


이어진 통장 경매 게임에서는 RM패션 팀과 RM오일 팀이 접전을 펼쳤다. 이번 게임에서 이긴 멤버는 상대편의 통장을 받을 수 있었고, 물따구 벌칙도 수행할 수 있었다. 첫 번째 엄지손가락 레슬링에서는 이광수가 최진혁을 이겼고, 두 번째 카운트다운 탈의실에서도 하하가 유재석을 제치고 승리했다. 또 숟가락 청기백기에서는 박신혜가, 초스피드 가위바위보 대결에서 역시 유재석 팀이 승리했다.

계속해서 양 팀은 '상속자, 머리싸움에서 살아남아라' 게임을 했다. 유재석은 하하를 이겼지만, 김종국이 김우빈과 최진혁을 체치고 승리했다. 그러나 김종국은 박신혜와의 대결에서 일부러 패배하면서 최종적으로 유재석 팀이 승리할 수 있었다.

마지막으로 두 팀은 주주들을 찾아 위임장을 획득하는 미션을 수행했다. '런닝맨' 멤버들과 박신혜, 김우빈, 최진혁은 RM그룹의 주주인 임성훈, 컬투, 홍록기, 걸스데이, 박선영 앵커 등을 찾아다니며 위임장을 받기 위해 노력했다. 박신혜는 컬투 앞에서 씨스타 춤을 췄고, 유재석과 최진혁은 커피를 선물하기도 했다. 결국 컬투는 김종국에게 임성훈과 박선영 앵커는 유재석에게, 홍록기는 박신혜에게 위임장을 줬다. 최종적으로 RM패션 팀은 위임장 5개, RM오일 팀은 3개를 획득했다.

결국 위임장 5개를 획득한 RM패션 팀이 승리했고, 마지막으로 미션을 통해 얻은 통장의 잔고를 확인해 최종 우승자를 가렸다. 마지막 미션에서는 통장 갯수는 적었지만 잔고가 가장 많은 최진혁이 우승, 최종적으로 RM그룹의 상속자가 됐다.

seon@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유병재 "나영석 PD? 가는 길과 급이 전혀 다르죠" 작가 겸 방송인 유병재는 tvN 'SNL코리아'가 배출해 낸 대표 케이블 스타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로렌스와 그룹 콜드플레이 크리스 마틴이 또 다시...

  • [Oh!llywood]...

    유명 모델 미란다 커가 세계에서 가장 어린 억만장자로 꼽힌 에반 스피겔과...

  • [Oh!llywood]...

    할리우드 벤 에플렉과 제니퍼 가너 커플이 할리우드 잔혹 결별사에 이름을...

  • 김성근 감독,...

    한화 강타자 김경언(33)은 6일 일본 요코하마 이지마 치료원으로 떠난다....

  • 칼 빼든 이종운...

    "단순히 실책이 문제가 아니다. 다음에 했던 행동은 선수로서 하지 말아야...

  • ‘선발 안정세’ LG,...

    악몽의 5월을 보낸 LG가 산뜻한 6월 첫 걸음을 뗐다. 여러 요소가...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최용수, 장쑤 제시 연봉 20억 아니다

'독수리' 최용수 서울 감독의 이적설로 인해 중국 축구가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최 감독은 중국 슈퍼리그 장쑤 쑨톈으로 이적할 것이라는 보도가...

‘5타석 32구’ 강정호, 멀티히트만큼 값진 공헌

하루 쉬고 나온 강정호(28, 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투수들을 지독하게 괴롭혔다. 멀티히트는 아니었지만 1안타 속에 팀 승리를 도운 숨은 공도...

'집밥 백선생', 재방송으로 1위…'또 봐도 재밌다'

 tvN '집밥 백선생'이 재방송으로 또 케이블 1위를 차지했다.2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2번에 걸쳐 재방송된 '집밥...

스포츠 핫스타

심창민, 잠시 내려 놓았던 공 다시 잡았다

2일 경산 볼파크에서 만난 심창민(삼성)의 왼손에는 압박 붕대가 감겨 있었다. "이제 많이 좋아졌다. 수술 잘 받았고 회복 단계에 이르렀는데 내일(3일) 붕대를 풀 예정이다". 예상치 못한 부상을 당했지만 천진난만한 표정은 여전했다. 심창민은 지난달 23일 사직 롯데전 도중 3루 불펜 문을 열고 나오다가 왼손바닥이 4cm 가량 찢어졌다. 다음날 24일 오전 대구...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연평해전', 개봉 8일째...

영화 '연평해전'이 개봉 8일 만에 200만 관객 돌파에 성공했다.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연평해전'은 지난 1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