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vs 류현진-엑소, 승부 예측 힘들다..'긴장감 팽팽'

[OSEN=임영진 기자] '런닝맨' 멤버들(유재석, 지석진, 김종국, 송지효, 이광수, 하하)이 메이저리거 류현진, 보이그룹 엑소(EXO)와 팽팽한 긴장감이 넘치는 대결로 예측하기 힘든 승부를 그려갔다.

10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은 류현진의 선택으로 꾸며졌다. 류현진은 '런닝맨을 지배하는 자'로 분해 멤버들과 긴장감 넘치는 대결 구도를 그렸다. 미국에서 제작진이 제시한 게임을 수행한 류현진이 성공 또는 실패할지 여부를 '런닝맨' 멤버들이 예상하는 방식. 정답을 맞힐 경우, 멤버들에게는 쉬운 미션이 주어졌다.

'런닝맨' 멤버들은 첫 라운드, 마지막 라운드를 제외하고는 전부 게임 결과를 알아 맞히며 성공에 한걸음 다가선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최종 미션인 엑소와 공수교대 방울 숨바꼭질에서 접전을 벌이며 승부를 예측하기 어렵게 만들었다. 최종 결과는 다음주, 오는 17일 방송에서 공개된다.


이날 첫 문제는 '류현진이 지압 훌라후프를 30초 이상 돌릴 것인가'였다. 이 질문에서 아니다를 선택한 멤버들은 99초 동안 포클레인 야구를 벌였다. 총 7개 라운드로 구성된 포클레인 야구에서 멤버들은 시행 착오를 겪었으며 14번만에 성공했다.

류현진이 제자리에서 코끼리코 5바퀴를 돌고 스트라이크 존에 공을 던질 수 있느냐는 질문에서 멤버들은 '아니다'를 선택했다. 류현진은 빈볼에 가까운 볼로 미션에 실패했다. 멤버들은 덕분에 쉬운 미션을 과제로 받았다. 이들은 구운 한우로 7층탑 쌓기를 했고, 3번만에 완료했다.

세번째 질문은 류현진과 야구 선수 윤석민의 알까기 대결. 극적으로 윤석민이 승리를 거뒀고, 이를 '런닝맨' 멤버들이 맞히면서 쉬운 미션, '시장 끝말잇기'가 진행됐다. 시장 끝말잇기는 제시어의 끝말로 이름이 시작하는 물건 사오기. 멤버들은 '구수한 왕우렁이', '이쁘게 생긴 총각무', '무섭게 맛있는 총각김치', '치약', '약한 남자도 벌떡 일어나게 만드는 빨간 고추', '추워? 이럴 땐 계피', '피나는 노력을 해서 농부가 기른 양파'를 연결시키며 게임을 마쳤다.

마지막 미션은 엑소와 '런닝맨' 멤버 간 공수교대 방울 숨바꼭질. 먼저 공격권을 쥔 엑소는 공격 팀이 돼 '런닝맨' 멤버들을 찾아다녔다. 발목에 방울을 찬 멤버들은 처음부터 의욕적으로 게임 장소 곳곳을 종횡무진하며 열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넓은 장소에서 꼭꼭 숨어있는 '런닝맨' 멤버들을 찾긴 힘들었다. 이들은 들렀던 장소에 또 걸음을 하고 바로 앞에서 멤버들을 놓치는 등 2% 부족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게임에 적응하는 모습을 보이며 조심스럽게 승리를 예상해볼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었다.

plokm02@osen.co.kr

[Copyright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장미빛' 한선화, 아이돌 꼬리표 떼고 배우를 입다 적어도 지난 7개월간 한선화는 아이돌이 아니었다. 누가봐도 완벽한 배우였다. 방송...

  • [Oh!llywood]...

    유명 미국 드라마 ‘내 사랑 레이몬드’의 아역 배우였던 소어 스위튼이...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벤 애플렉이 자신의 조상이 노예주였다는 사실을 편집해달라고...

  • [Oh!llywood]...

    팝가수 마일리 사이러스가 연인이었던 패트릭 슈왈제네거와 결별했다고 미국...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어벤져스2', 土 하루 115만 동원…외화 최초

'어벤져스2'가 흥행 광풍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2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영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컴백’ 이청용, 3년 만에 최고의 무대에 서다

이청용(27, 크리스탈 팰리스)이 드디어 최고의 무대로 돌아왔다. 크리스탈 팰리스는 26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셀허스트 파크에서 벌어진...

KC-CWS 난투극 7명 징계...벤추라 7G출장정지

지난 24일(이하 한국시간) 벌어졌던 캔자스시티 로얄즈-시카고 화이트삭스 선수들의 난투극에 대한 메이저리그의 무더기 징계 처분이 내려졌다. 26일...

스포츠 핫스타

'깜짝 맹타' 고종욱, "올해가 행운이자 기회"

2011년 넥센 히어로즈에 외야수 고종욱이 입단했을 때 팀내 평가는 공수주 3박자를 갖춘 선수가 들어왔다는 것이었다.경기고-한양대를 졸업하고 프로에 데뷔한 고종욱은 타격 능력과 빠른 발로 주목받았으나 그해 프로의 벽을 실감한 뒤 바로 동기 김대우와 함께 상무 입대를 택했다. 2013년 제대 후에는 어깨 수술을 받으면서 지난해 말까지 재활에 매진했다. 고종욱에 대한...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어벤져스2', 오늘 200만...

영화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이 개봉 2일째 누적 127만명을 돌파했다. 예상만큼 폭발적이진 않지만, 외화 중 가장 빠른 속도로 흥행 기록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