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K팝스타3', 막강 '아빠2' 꺾었다...日예능 판도 바뀌나

[OSEN=김경주 기자]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 시즌 3(이하 'K팝스타3')'가 MBC 효자 프로그램 중 하나인 예능프로그램 '일밤-아빠어디가(이하 '아빠어디가')'를 꺾으며 저력을 과시했다.

27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 집계결과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후 방송된 'K팝스타3'는 전국 시청률 12.9%를 기록했다. 동시간대 방송된 '아빠어디가' 2기가 기록한 11.9%를 제친 기록이다.

첫 방송 이후 꾸준한 시청률 상승세를 기록하던 'K팝스타3'는 이로써 동시간대 1위라는 기쁨을 맛보게 됐다. 그리고 이는 세 명의 심사위원들이 선보이는 재치 넘치는 입담과 갈수록 발전하는 참가자들의 실력 등이 있었기에 가능한 것으로 풀이된다.


가장 먼저 'K팝스타3'의 매력으로 꼽히는 것은 YG의 수장 양현석, JYP 박진영, 그리고 안테나뮤직의 유희열. 이 세 명의 심사위원들이 선보이는 입담.

시즌 1부터 함께 해오며 'K팝스타'의 중심을 잡아주고 있는 양현석은 특유의 맛깔나는 비유 실력으로 보는 이들에게 재미를 선사하고 있으며 재치 넘치는 입담 뿐만 아니라 참가자들의 단점을 지적, 이들이 더욱 발전할 수 있게끔 만들어주는 냉철한 평가도 서슴지 않고 있다. 게다가 지난 26일 방송분에서는 짜리몽땅의 무대를 보고 혹평, 하지만 이들을 전원 캐스팅함으로써 반전까지 선사해 보는 재미를 안겼다.

박진영은 시즌 1에서부터 '공기반 소리반'이라는 유행어를 만들었을 정도로 'K팝스타' 인기에 한몫 톡톡히 하고 있다. 이번 시즌에서도 마음에 드는 참가자에겐 홀딱 반한 표정으로 웃음을 주는가 하면 독설할 때에는 그 누구보다 날카롭게 독설,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새롭게 참가한 유희열 역시 고참 양현석, 박진영에 뒤지지 않는 입담으로 세 심사위원의 케미를 더하고 있는 상황. '변태감성'으로 유명한 유희열은 자신의 이러한 이미지를 'K팝스타3'에서 적절하게 이용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유발하고 있으며 다소 긴장한 참가자들의 긴장을 풀어주는 부드러운 심사평으로 완급 조절을 해내고 있다는 평이다.

이렇듯 세 심사위원의 재밌는 모습과 더불어 회를 거듭할수록 발전하는 참가자들의 실력은 'K팝스타3'에 재미를 더한다. 오디션 프로그램은 뭐니뭐니해도 참가자들의 실력이 화제를 모을 수 밖에 없는 프로그램. 지난해 방송됐던 엠넷 '슈퍼스타K5'가 시청자들로부터 외면을 받았던 이유 중 하나로 "그리 주목할 만한 참가자가 없다"라는 평을 받았던 데에 비해 이번 'K팝스타3'에는 방송 이후 몇몇 참가자들이 포털사이트 검색어를 장악할 정도로 네티즌 사이에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상황이다.

네티즌의 큰 관심을 받고 있는 참가자 브로디의 경우 초반에는 '시크공주'라는 별명을 얻으며 다소 부족한 실력임에도 매력으로 승부를 봤다면 이후 놀랍도록 발전한 실력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더욱 큰 관심을 받았고 짜리몽땅의 경우 완벽한 화음으로 방송이 될 때마다 연일 화제를 낳고 있다. 이들의 경우 방송 다음날 까지도 포털 사이트 검색어에 오를 정도.

이러한 상황 속에 경쟁자 '아빠어디가'가 2기를 꾸리며 새로운 시작에 들어가는 등 '안정'에서 '변화'로 넘어가는 시기까지 맞물려 'K팝스타3'의 시청률 상승과 동시간대 1위 자리가 가능하지 않았나라는 의견이 제기되고 있다.

한편 'K팝스타3'는 내달 2일 오후 4시 55분에 방송된다.

trio88@osen.co.kr

<사진> 'K팝스타3'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혜교가 털어놓은 논란 심경, 강동원, 그리고 연기 배우 송혜교가 최근 탈세 논란과 관련된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이며 좋은 작품에...

새영화
핫토픽 >

OSEN PLUS

LIVE 실시간 속보

'세대 교체' 스페인, 9월 A매치 명단 발표...토레스 탈락

2014 브라질 월드컵서 조별리그 탈락의 수모를 겪었던 스페인 축구대표팀이 올 9월 A매치에 나설 23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세대 교체를 단행한 가운데...

다나카 복귀 불투명? 오른팔 통증 '투구 중단'

뉴욕 양키스 에이스 다나카 마사히로(26)의 복귀가 점점 불투명해진다. 이번에는 오른팔 통증을 호소하며 예정된 시뮬레이션 게임을 건너 뛰게 생겼다....

'명량', 1284억 기록하며 사상 최고 매출액..'아바타' 넘었다

영화 '명량'이 대한민국 영화계 사상 최고의 매출액 신기록을 달성했다.CJ 엔터테인먼트 측은 30일, "'명량'이 개봉 31일째...

스포츠 핫스타

‘1루수·1번 타자’ 정성훈, 제2의 전성기 열었다

제2의 전성기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LG 트윈스 내야수 정성훈(34)이 올 시즌 대변신에 성공하며 최고의 시즌을 만들고 있다. 이미 OPS 커리어 하이(.933)를 찍고 있는 가운데 통산 최다 득점도 유력하다. 신 개념 1번 타자로서 LG의 후반기 신바람을 주도하고 있다.올 시즌을 앞두고 정성훈은 3루수에서 1루수로 포지션을 이동했다. 3루수로서 태극마크까지 달았던...

OSEN FOCUS
극장은 지금!

‘인투더스톰’, 외화의...

영화 ‘인투 더 스톰’이 ‘해적: 바다로 간 산적’과 ‘명량’에 흔들리지 않고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3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