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JYJ, 지상파에 광고 시작..10억원 대기업 규모





[OSEN=이혜린 기자]컴백을 앞둔 JYJ가 지상파 채널을 통해 브랜드 광고를 펼친다.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1일부터 JYJ의 브랜드 광고를 시작, 각 방송국의 골든 타임대 광고 시간에 편성했다.


3주간 매체비 10억원을 들인 대기업 광고 분량의 횟수다.


광고 제작팀은 “JYJ는 4년동안 활동 하면서 드라마, 영화, 뮤지컬, 솔로 앨범 등을 통해 개개인의 커리어로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 그들의 열정과 자존감을 나타내면서 셋이 함께 할 때 내뿜는 시너지를 표현 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이 광고는 JYJ의 음반이나 투어에 대한 광고가 아니라 JYJ라는 브랜드를 알리는 광고다. 정기적으로 JYJ가 아티스트로서 가지는 역량과 이미지를 알릴 수 있는 광고 제작을 할 예정이며 이는 엔터 업계의 유래 없는 아티스트 브랜드 광고로 엔터 마케팅의 또 다른 지평을 열 수 있다고 기대한다”고 밝혔다.



JYJ는 지난 22일 새 앨범 타이틀 곡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해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rinny@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