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조영수 측 “SG워너비, 함께 식사했을 뿐..프로듀싱 확정 無”




[OSEN=김사라 기자] 작곡가 조영수가 그룹 SG워너비와의 새 앨범 작업에 대해 “확정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조영수 측 관계자는 29일 OSEN에 “조영수가 최근 SG워너비 멤버들과 만나 밥을 먹고 음악 얘기한 것은 맞다. 원래 오래된 사이라 편안하게 식사하며 얘기를 나눈 것 뿐”이라며, “컴백에 대한 시기나 앨범 프로듀싱에 관한 이야기를 한 적은 없다”고 말했다.

조영수는 이 관계자를 통해 “만약에 같이 작업을 한다면 좋겠다는 정도의 대화는 나눴지만, SG워너비가 당장 컴백을 하는 것처럼 얘기한 것은 아니다”라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재결성을 추진 중인 SG워너비의 김용준과 김진호가 조영수와 극비리에 회동을 했다며, 조영수의 말을 인용해 “새 앨범 프로듀서를 맡아 달라고 했다”고 보도했다.

SG워너비는 현재 멤버 이석훈의 군 복무, 이외 멤버들의 소속사 미확정 등으로 인해 컴백 시기를 정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으로 전해졌다.

sara326@osen.co.kr

<사진> 넥스타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