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진우, '내그녀' 출연..정지훈과 경쟁하는 프로듀서 역



[OSEN=박정선 기자] 배우 김진우가 SBS 새 수목드라마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에 출연한다.

김진우의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관계자는 14일 OSEN과의 전화통화에서 이 같이 밝히며 "극 중 무한동력의 프로듀서 서재영 역으로 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서재영은 천재 프로듀서 현욱(정지훈 분)에게 자격지심을 갖고 있는 인물"이라는 설명을 덧붙였다.

또한 그는 "김진우는 뮤지컬 배우 출신으로 평소 음악과 가깝게 지냈다"면서 "음악을 주제로 하는 드라마에 출연하게 돼 제 옷을 입은 듯 편안한 연기를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는 대한민국 최고의 연예기획사 AnA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꿈 많은 드림 걸 세나(크리스탈 분)와 비밀 많은 개미남 현욱의 꿈과 사랑을 그린 판타지 심쿵 로맨스다. '닥터 챔프', '여인의 향기' 등을 만든 박형기 PD와 노지설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현재 방영 중인 ‘괜찮아 사랑이야’의 후속작으로 오는 9월 17일 첫 방송된다.

mewolong@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