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리세, 7시간째 세차례 걸쳐 대수술.."아직 진행 중"





[OSEN=이혜린 기자]3일 새벽 교통사고를 당한 걸그룹 레이디스코드의 리세가 7시간째 대수술 중이다.

이날 한 관계자에 따르면 리세는 오전 9시 현재 수원의 한 대학병원에서 수술을 받고 있다. 이날 새벽 2시부터 세가지 수술이 7시간째 진행되고 있다. 아직 수술이 끝나지 않은 만큼, 향후 차도는 알 수 없는 상황이다.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함께 리세의 수술실을 지킬 뿐만 아니라 은비의 빈소를 알아보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중이다.

은비는 같은 사고로 안타깝게도 목숨을 잃어 큰 충격을 안기고 있다.

앞서 소속사는 공식입장을 통해 사고 경위 및 현재 멤버들의 상태에 대해 알렸다.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이날 "대구 스케줄 소화 후 레이디스 코드가 탄 차량이 서울로 이동하던 중, 3일 새벽 1시 30분 가량 수원 지점에서 차량 뒷바퀴가 빠지는 문제가 발생했다. 빗길에서 바퀴가 빠지면서 차량이 몇 차례 회전을 한 뒤 가드레일을 들이박는 사고가 났으며, 이로 인해 멤버 은비가 숨지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다른 멤버 리세는 중태이며 소정은 부상을 입원 치료 중이고, 다른 멤버들과 함께 탑승하고 있던 매니저, 스타일리스트는 큰 부상은 없다. 멤버들은 오늘 중 수원에서 서울 병원으로 옮길 예정이며, 빈소는 아직 정해지지않았다"고 설명했다.

또 "저희 직원들 역시 큰 충격에 빠져있는 상태로 형언할 수 없는 슬픔에 잠겨있다. 큰 충격을 받으셨을 팬분들을 비롯한 모든 분들께 죄송한 말씀을 드리며, 많은 분들께서 멤버들이 빨리 쾌차하기를 함께 기도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