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운전면허 기능 시험 강화 검토, 취득 1년 미만 교통사고 건수 증가

운전면허 기능 시험 강화 검토 소식이 전해졌다.

내년부터 운전면허를 따는 것이 어려워 질 것으로 보인다.

경찰청은  27일 운전면허 기능 시험 강화를 검토하기 위한 연구용역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결과에 따라 내년 1월쯤 개선안이 나올 예정이다.

앞서 정부는 지난 2011년 6월 운전면허 간소화 정책을 마련해 기능시험 항목을 대거 축소했고,T자와 S자 주행, 평행주차 등 까다로운 항목들이 빠졌다.

이 때문인지 면허 취득 1년 미만 운전자의 교통사고 건수는 지난 2011년 7400여 건에서 지난 2012년 9200여 건으로 24.5%가 증가했다.

한편, 운전면허 기능 시험 강화 검토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운전면허 기능 시험 강화 검토, 애초에 생각없이 축소한 탓이다" "운전면허 기능 시험 강화 검토, 12월에 엄청 몰리겠네" "운전면허 기능 시험 강화 검토, 운전은 엄청나게 어려워져도 된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OSEN

<사진> 그린자동차운전전문학원 홈페이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