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제훈·고아라, '명탐정 홍길동' 캐스팅 확정..크랭크인




[OSEN=김경주 기자] 배우 이제훈과 고아라가 영화 '명탐정 홍길동'(감독 조성희) 출연을 확정, 크랭크인했다.

이제훈과 고아라는 고전 소설 주인공인 홍길동을 사립탐정 캐릭터로 탈바꿈시킨 '명탐정 홍길동' 출연을 확정하고 지난 2일, 첫 촬영에 돌입했다.

관객의 허를 찌르는 홍길동의 흥미로운 등장을 알리는 장면으로 첫 촬영을 마친 이제훈은 "처음 도전하는 장르에 이채로운 비주얼과 색다른 캐릭터들로 가득한 재미있는 영화를 만들 기대감에 부풀어있다. 특히 평소 조성희 감독의 작품을 인상 깊게 봐왔는데 함께 작업하게 돼 더욱 설렌다"고 소감을 밝혔다.

조성희 감독은 "이제훈은 차가움과 순수함이 공존하는 탐정 홍길동 그 자체"라며 홍길동으로 변신할 이제훈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고아라는 홍길동과 함께 일하는 활빈당의 총책임자 황회장 역으로 등장해 지금까지와는 다른 성숙한 여성미를 뽐낼 전망이다.

이외에도 배우 박근형이 성공률 100%를 자랑하는 사립탐정 홍길동이 20년간 유일하게 찾지 못한 단 한사람 김병덕 역에 캐스팅 됐으며 배우 김성균이 홍길동을 추적하며 위협을 가하는 의문의 남자 강성일 역을 맡았다.

trio88@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