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미스터백' 장나라, 신하균 떠날까 불안..새드엔딩되나



[OSEN=황미현 기자] 장나라가 신하균이 떠날까 전전긍긍한 모습을 보였다.

17일 오후 10시 방송된 MBC '미스터백'에는 은하수(장나라 분)이 최신형(신하균 분)이 떠날까봐 전전긍긍한 모습을 보이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은하수는 신형이 자꾸만 마지막을 예고하는 듯한 모습에 불안함을 느꼈다. 이에 하수는 신형에게 "혹시 날 두고 어딜 가려는 것이냐. 떠나려는 것이냐"며 물었다.

이에 신형은 자신에게 남아 있는 시간이 얼마 없다는 것을 가슴에 담은 채 "아무것도 아니다"라며 하수를 안심시켰다.

그러나 하수는 여전히 신형이 떠날까봐 불안에 떨며 일상 생활 도중 신형을 향한 걱정으로 채웠다. 

한편 '미스터백'은 돈, 지위, 명예 어느 것 하나 부러울 것 없는 재벌 회장 70대 노인 '최고봉'이 어느 날 우연한 사고로 30대로 젊어져, 그동안 알지 못했던 진짜 사랑의 감정을 처음으로 느끼게 되는 좌충우돌 판타지 코미디 로맨스 드라마다.

goodhmh@osen.co.kr
<사진> 미스터백 캡처.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js2.keywordsconnect.com/inspace_osen.j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