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
close

박유천·공효진, 미니시리즈 부문 최우수연기상 [SBS 연기대상]




[OSEN=오민희 기자] 박유천과 공효진이 2014 SBS 연기대상에서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박유천과 공효진은 31일 오후 8시 55분 서울 삼성동 코엑스 D홀에서 열린 2014 SBS 어워즈 페스티벌 연기대상에서 미니시리즈 부문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남자 후보로는 ‘쓰리데이즈’ 박유천,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정지훈, ‘신의선물 14일’ 조승우, ‘괜찮아 사랑이야’ 조인성 가운데 박유천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박유천은 “오랜만에 ‘쓰리데이즈’ 팀을 볼 수 있는 것만도 좋았다. 늦은 시간까지 응원해주시는 분들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란다. 고마우신 분들께는 개인적으로 연락드리겠다”고 말했다.


여자 후보로는 ‘괜찮아 사랑이야’ 공효진, ‘쓰리데이즈’ 박하선, ‘신의선물 14일’ 이보영이 오른 가운데 공효진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그러나 공효진은 개인 사정으로 불참, 이광수가 대리 수상했다.


이날 SBS 연기대상은 이휘재와 박신혜, 박서준의 진행으로 이뤄졌다.


<사진> ‘SBS 연기대상’ 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