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티아라 소속사, 보이밴드 극비 준비..엠씨더맥스 이후 15년만





[OSEN=이혜린 기자] 티아라의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가 올해 새 보이밴드를 론칭한다.

MBK엔터테인먼트는 그동안 극비리에 아이돌 보이밴드를 기획, 올 여름 론칭을 목표로 준비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

이 밴드가 눈길을 끄는 건 MBK엔터테인먼트의 김광수 대표가 엠씨더맥스를 제작하고, FT아일랜드 기획에 참여하는 등 밴드 제작과 큰 인연을 갖고 있기 때문. 그는 앞서 EOS 등 다수의 인기 밴드를 만들어온 바있어 이번 새 보이밴드의 성공 가능성도 높게 점쳐지고 있다.

특히 이 밴드는 김광수 대표가 엠씨더맥스 이후 15년만에 직접 밴드 제작에 돌입하는 것이라,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문차일드라는 이름으로 데뷔했던 엠씨더맥스는 당시 뛰어난 가창력과 빼어난 외모로 단숨에 스타덤에 올랐었다.

6일 OSEN이 단독 입수한 멤버 상원, 성채의 사진을 보면, 이들은 10대 후반에 매우 깔끔한 인상을 하고 있어 어떤 새로운 보이밴드가 탄생할 것인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 두 멤버를 포함해 총 5명의 멤버로 윤곽이 잡히고 있다.

MBK엔터테인먼트는 이 보이밴드 뿐만 아니라, 다수의 새 그룹을 올한해 론칭하면서 활기찬 도약을 노리고 있는 상태. 뿐만 아니라 기존 티아라도 새로운 프로젝트를 구상하고 있어 올한해 활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