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비투비, 일본서 통했다..9만장 팔아치우며 타워레코드 1위





[OSEN=이혜린 기자] 그룹 비투비가 일본 새 싱글 ‘미래(あした)’로 타워레코드 주간 판매 1위에 올랐다.

30일 일본 대형 레코드 점 타워레코드에 따르면 비투비가 지난 25일 현지에서 발매한 첫 오리지널 싱글 '미래'는 29일까지 9만여장의 높은 판매고를 기록하며 주간 종합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는 일본 현지 데뷔 5개월만에 이뤄진 고무적인 성과로 탄탄한 현지의 인기 기반을 입증하며 앞으로의 승승장구를 예고하고 있다.  


비투비는 현재 일본 전역을 도는 '미래' 발매기념 프로모션으로 다양한 릴리즈 이벤트를 전개하고 있는데 특히 이번 싱글 '미래'에서는 뛰어난 가창력과 부드러운 보컬 그룹으로서의 매력을 어필하며 일본 각지에서 펼친 라이브 무대를 선보인 것이 인기에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미래'는 발매 당일 오리콘 차트에서도 당당히 2위로 입성한 바있다.


리더 서은광은 "지금도 일본에서 '미래'의 활동에 열심인 멤버들에게 고맙다. 많은 분들이 함께 노력해주신 덕분에 비투비가 점점 성장해 갈 수 있다고 생각하고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미래’는 헤어짐을 뒤로하고 새로운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이들을 위한 위로의 메시지를 담은 ‘봄 힐링송’으로 일본 인기 작곡가 타다 신야, 이쿠타 마신이 함께 참여했다.

한편 비투비는 오는 4일 부산에서의 첫 지방 단독 콘서트 '헬로 멜로디 인 부산'을 앞두고 있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