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여왕의꽃' 김성령, 버린딸 이성경과 운명적 재회 '새국면'





[OSEN=이지영 기자] 김성령과 이성경이 운명적인 재회를 했다.


5일 방송된 MBC '여왕의꽃'에서는 TNC에 취직한 이솔(이성경)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솔은 첫 출근 전날 이것저것 준비하다가 레나(김성령)와 인철(이형철)이 찍은 예전 사진과 베넷 저고리를 발견한다. 마침 양순(송옥숙)이 들어와 그 사진을 빼앗고, 누구냐고 묻는 이솔에게 "넌 신경쓸 것 없다"고 이야기하며 서둘러 나갔다.


다음날 이솔은 부푼 마음으로 출근을 하고 엘리베이터에서 레나와 운명적인 만남을 가지며 다음회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여왕의꽃'은 야망으로 가득 찬 여자와 그가 버린 딸이 재회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드라마다.


bonbon@osen.co.kr


<사진> '여왕의 꽃'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